close

'믹스나인' 유토 "센터 김병관보다 잘 할 수 있다" 눈물

[OSEN=정지원 기자] '믹스나인' 유토가 눈물을 쏟았다.

14일 방송된 JTBC '믹스나인'에서는 소년들의 신곡 음원 배틀이 공개됐다.

이날 유토는 '슈퍼 프릭' 무대를 준비하던 중 "데뷔조인 사람들이 3명이 모였는데 내가 베네핏을 받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내가 무엇을 위해 이렇게 열심히 하는지 모르겠다. 이제 진짜 못하겠다"고 말하며 눈물을 쏟았다.

이어 그는 "일본에서 외국으로 온건 한국이 처음이다. 가수가 꿈이라서 포기하지 않고 정말 열심히 했는데, 그게 방송으로 안나왔다. 이번에는 마지막일수도 있으니까 아쉬움이 많다. 그래도 보여줄 수 있는게 있어서 최대한 보여드리려 한다"고 강조했다.


유토는 "센터를 하고 싶다는 욕심이 있었다. 나도 센터에서 보여주고 싶었다. 김병관보다 더 잘 할 수 있다"고 말하며 센터 김병관 못지 않은 무대를 보여줄 것이라 강조했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JTBC '믹스나인'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