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9명' 첼시, 승부차기 끝 노리치 꺾고 FA컵 32강행

[OSEN=이균재 기자] 첼시가 2명이 퇴장 당하고 승부차기 혈투를 벌인 끝에 FA컵 4라운드(32강)에 올랐다.

첼시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템퍼드 브리지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17-2018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라운드(64강) 재경기서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서 5-3으로 승리했다.

첼시는 승부차기 키커인 윌리안, 다비드 루이스, 아스필리쿠에타, 캉테, 아자르가 모두 성공시킨 반면 노리치는 첫 번째 키커인 올리베이라의 실축으로 다잡은 대어를 놓쳤다.


첼시는 후반 10분 케네디의 크로스를 바추아이가 문전에서 밀어넣으며 영의 균형을 깼다. 그러나 후반 추가시간 루이스에게 헤딩 동점골을 내주며 승부는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첼시는 연장 후반 12분 페드로가 경고 누적 퇴장을 당한 데 이어 종료 직전 모라타가 시뮬레이션 액션 이후 거친 항의로 경고 누적 퇴장을 당하며 수적 열세를 안았지만 위기를 넘겼다.

첼시는 승부차기서 마지막 키커인 아자르가 성공시키며 노리치의 끈질긴 추격을 따돌렸다. 첼시는 오는 28일 안방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대회 32강전을 치른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