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레알-호날두, 결별 시작... 유럽 언론 "이적료 1310억"

[OSEN=우충원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결국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떠나 보낼 생각이다.

포르투갈의 레코드는 지난 18일(한국시간) 레알 마드리드가 호날두를 이적 시장에 내놨다고 전했다. 레알 마드리드가 책정한 이적료는 1억 유로(1310억 원)라고 밝혔다.

이어 호날두는 레알 마드리드에 리오넬 메시 수준의 주급 인상을 원했다고 덧붙였다.

호날두와 레알 사이가 최근 급격하게 멀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수년 전부터 레알과 갈등으로 이적설이 돌기는 했지만 매번 뜬소문으로 확인됐다.


호날두는 주급 인상을 요구했으나 레알 마드리드의 시각은 차가웠다. 점차 감소하는 기량과 30대 중반을 바라보는 나이 때문이다.

레알이 호날두를 이적시장에 내놨다는 보도가 이어지면서 맨체스터 유나티이드, 파리 생제르맹, 중국 클럽 등 다양한 팀에서 호날두를 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10bird@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