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맨유, 산체스 영입 공식 발표...미키타리안은 아스날로

[OSEN=이균재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아스날 에이스 알렉시스 산체스(29)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헨리크 미키타리안(28)은 맨유를 떠나 아스날 유니폼을 입었다.

맨유는 23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산체스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산체스의 등번호는 7번이다. 미키타리안은 계약에 따라 아스날로 향했다. 스왑딜이다.

영국 공영방송 BBC에 따르면 산체스는 맨유와 4년 6개월 계약을 맺었다. 산체스는 세후 연봉 1400만 파운드(약 208억 원)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다.


산체스는 "세계에서 가장 거대한 클럽의 일원이 돼 기쁘다. 아스날서 3년 반 동안 대단한 시간을 보냈다. 역사적인 경기장을 가진 팀, 조세 무리뉴 감독과 함께 하는 팀에서 뛰는 것은 거절할 수 없는 제안이었다"면서 "맨유의 1군에서 활약하는 첫 번째 칠레 출신의 선수가 돼 자랑스럽다. 전 세계 팬들에게 내가 왜 이 클럽에서 활약하길 원했는지 입증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무리뉴 감독은 "산체스는 세계 최고의 공격수 중 한 명이다. 우리의 젊고, 재능을 가진 공격진을 완성시킬 것"이라며 "산체스는 야망이 있고 기량도 갖췄다. 맨유의 일원으로 충분하다. 팀을 더욱 강하게 만들고, 팬들에게는 자부심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한 무리뉴 감독은 "미키타리안이 성공하고 행복하길 빈다. 그럴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며 "잊지 못할 선수다. 특히 유로파리그 우승에 큰 공헌을 했다"고 앞날을 기원했다./dolyng@osen.co.kr


[사진] 맨유-아스날.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