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너목보5', 첫회부터 꿀잼폭발 '작정했네'

[OSEN=이지영 기자] '너의 목소리가 보여'가 시즌 5를 시작하며 글로벌 특집을 준비했다. 불가리아 라틴댄서부터 필리핀 트랜스젠더 가수까지 출연해 감동과 충격을 안겼다. 블락비가 게스트로 출연해 멘붕과 성공을 오가며 재미를 더했다.

26일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5'에서는 글로벌 특집으로 글로벌 아이돌 블락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출연한 도전자들은 말레이시아 바리스타, 필리핀 행사퀸, 태국 비운의 연습생, 불가리아 황치열, 인도네시아 한국계 존리, 루마니아 '너목보' 2회 우승자 등이었다.

블락비는 첫 라운드에서 불가리아 황치열을 음치로 꼽았다. 근육질 몸매에 춤사위가 가수라기 보다 댄서같았던 것. 방청객들 역시 황치열을 추천했다. 하지만 그는 불가리아 '너목보'에 출연한 뒤 가수로까지 데뷔한 실력자. 블락비는 충격에 빠졌다.

2라운드에서는 필리핀 행사퀸, 말레이시아 바리스타가 음치로 지목됐다. 하지만 두명 모두 실력자였다. 특히 필리핀 행사퀸은 남자로 태어나 여자로 살고 있는 트랜스젠더. 남자와 여자 목소리를 모두 내며 노래를 불러 놀라게 만들었다.

이날 블락비는 마지막에 태국 연습생을 실력자로 선정해 무대를 꾸몄다. 애초 연습생의 다리 근육이 운동선수같다는 의견이 있었고, 스케이트 선수로 의심을 받았다. 하지만 그녀는 실력자였다. 블락비는 연습생의 노래 실력이 공개되자 즐거운 마음으로 무대를 마쳤다. / bonbon@osen.co.kr

[사진] '너의 목소리가 보여5'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