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 "왕의 귀환"…H.O.T., 17년 만의 컴백이 만들 新 역사

[OSEN=장진리 기자] '가요계의 전설' H.O.T.가 돌아온다.

H.O.T.는 오늘(15일) 오후 7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MBC '무한도전-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3(이하 토토가3)'로 17년 만에 완전체 무대를 선보인다.

H.O.T.는 '전사의 후예', '늑대와 양', '행복', '열맞춰', '빛', '아이야', '아웃사이드 캐슬'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90년대 가요계를 압도했던 1세대 아이돌의 전설. 2001년 해체했던 H.O.T.는 '무한도전-토토가3'를 통해 마침내 17년 만의 '왕의 귀환'을 알린다.


H.O.T. 컴백이 주는 영향력은 실로 엄청나다. H.O.T.의 17년 만의 완전체 컴백에 팬들은 물론 연예계 관계자들 역시 들썩이고 있다. 당초 H.O.T.는 데뷔 무대의 추억을 살려 일산 MBC 드림센터 공개홀에서 '무한도전-토토가3'를 진행하기로 했지만, 더 많은 팬들이 완전체 무대를 보고 싶다는 팬들의 요청이 이어지자 공연 일주일 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로 공연장을 긴급 변경했다.

3천명이 수용가능한 올림픽홀이지만, H.O.T.를 기다리는 팬들의 열기를 모두 담아내기에는 역부족이라는 지적. 아쉽게 '무한도전-토토가3'에 당첨되지 못한 팬들은 혹시 동반 참석을 원하는 당첨 팬들이 있을까 혹한에도 공연장 앞 밤샘 줄서기를 자청하거나, 외부에서 공연의 열기라도 느끼고자 공연장을 줄줄이 찾고 있다.

H.O.T.는 전성기 시절 그 무대 그대로를 재현해내기 위해 최근 불철주야 연습에 매진했다는 후문. '무한도전' 측은 히트곡 안무를 연습하는 H.O.T. 멤버들의 완벽한 연습 현장을 연이어 공개하며 17년 만의 완전체 무대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오늘(15일) 진행하는 '무한도전-토토가3'는 철통보안 속에 공연이 준비되고 있다. 앞서 김태호 PD는 공정한 추첨을 위해 제작진이 아닌 외부 업체에 추첨 과정을 위탁했고, 랜덤 방식으로 관람객을 뽑은 명단만 받겠다고 약속했다. 더 많은 시청자를 받기 위해 H.O.T.와 '무한도전' 멤버들의 초대권 또한 금지됐고, 취재진의 취재 요청 역시 거절됐다.

공연장 출입 역시 최소한의 스태프에게만 허용됐다는 설명. 한 관계자는 OSEN에 "최소한의 스태프만 출입이 허용됐다. H.O.T. 멤버들에게도 극도로 제한된 비표만이 발급된 것으로 알고 있다"며 "공연에 대한 보안도 철저히 당부됐다. 공연 전까지는 철통 보안이 지켜질 것"이라고 밝혔다.

H.O.T. 멤버들은 공연을 앞두고 떨리는 심경을 전하기도. 장우혁은 '무한도전-토토가3' 공연을 앞두고 "1996 그 때의 나로 잠시나마 돌아가보려 합니다. 여러분 보고싶었습니다"라는 글을 남겼고, 강타 역시 "준비완료! 22년 전 첫 무대처럼 잘할게요 우리. 내일 봐요. 사랑합니다"라고 밝혔다.

과연 17년 만에 한 무대에 서는 H.O.T.가 어떤 역사를 새로 쓸지 기대가 모아진다./mari@osen.co.kr

[사진] '무한도전'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