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마더' 고보결, 실종된 허율 존재 알았다!

[OSEN=조경이 기자] 고보결이 허율의 존재를 알았다.

15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마더'에서 현진(고보결)은 실종된 혜나(허율)가 수진(이보영)에 데리고 있는 윤복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현진은 "이 아이는 사망했다고 보시나요?"라고 물었다. 형사는 "누군가가 데리고 갔을 가능성도 있다"고 대답했다. 아이가 학대를 당했을 정황에 대해 묻자 형사는 답할 수 없다고 했다.


수진(이보영)은 혜나(허율)과 함께 영신(이혜영)의 곁에 좀더 머물기로 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