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마더' 고보결, 실종된 허율 존재 알았다!

[OSEN=조경이 기자] 고보결이 허율의 존재를 알았다. 

15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마더'에서 현진(고보결)은 실종된 혜나(허율)가 수진(이보영)에 데리고 있는 윤복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현진은 "이 아이는 사망했다고 보시나요?"라고 물었다. 형사는 "누군가가 데리고 갔을 가능성도 있다"고 대답했다. 아이가 학대를 당했을 정황에 대해 묻자 형사는 답할 수 없다고 했다.

수진(이보영)은 혜나(허율)과 함께 영신(이혜영)의 곁에 좀더 머물기로 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