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리턴' 박진희, 강렬 눈빛 변호사 완벽 변신..카리스마 포착

[OSEN=박진영 기자] “이런 강렬한 눈빛을 기다렸다!”

‘리턴’ 박진희가 고혹적인 미소 뒤 치명적인 ‘눈빛 열연’을 펼치는 모습이 공개됐다.

SBS 수목드라마 ‘리턴(return)’(극본 최경미/연출 주동민/제작 스토리웍스)은 도로 위 의문의 시신, 살인 용의자로 떠오른 4명의 상류층, 그리고 최자혜 변호사가 촉법소년 출신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품격 다른 ‘범죄 스릴러’. 박진희는 비밀을 가진 고졸출신 흙수저 변호사이자 TV 쇼 ‘리턴’의 진행자로, 알 수 없는 이유로 법복을 벗고 변호사로 나선 최자혜 역을 맡았다.

지난 16회분에서는 박진희가 긴 머리카락을 짧게 자른 후 비밀스런 자료들이 빼곡히 들어차 있는 ‘비밀의 방’에 들어선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극중 세면대에서 직접 머리를 자른 최자혜는 책꽂이로 된 비밀의 방 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갔던 상황. 바닥에 떨어져있던 염미정(한은정)의 사진을 들어 올려 메모판에 꽂은 최자혜는 로쿠로니움 병 두 개를 서랍에서 꺼내고는 각각 염미정과 안학수(손종학)의 사진 앞에 올려놓았다. 이어 서슬 퍼런 표정으로 돌변하는 최자혜의 모습이 담기면서 긴장감을 폭등시켰던 것.

이와 관련 22일 방송분에서는 박진희가 변호사 접견실 안에서 의문스러운 만남을 갖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극중 최자혜가 손깍지를 끼고는 탁자 맞은편 상대방에게 차분하게 설명을 하고 있는 장면. 시종일관 고혹적인 미소를 지으면서도, 눈빛만은 의미심장하게 번뜩이던 최자혜가 자리에서 일어서서 상대방을 향해 열변을 토하는 모습으로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다.

무엇보다 박진희는 볼드한 금장 장식이 달린 세련된 화이트 블라우스를 입고 블랙 재킷을 어깨에 걸친, 180도 달라진 ‘최자혜룩’을 완성시키고 있는 터. 지금까지와는 사뭇 달라진 분위기로 변호사 접견실에서 기선을 제압하고 있는 박진희의 자태가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박진희의 ‘변호사 접견실 대면’ 장면은 최근 경기도 파주에서 촬영이 진행됐다. 이날 촬영에서 박진희는 장면을 준비하는 내내 대본에서 눈을 떼지 않고 깊게 몰입했던 상태. 큐사인과 동시에 박진희는 최자혜 캐릭터의 느낌을 촘촘하게 묘사하며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펼쳐내 보는 이들을 빠져들게 만들었다.

특히 박진희는 눈과 입이 드러내는 감정이 다른, 비밀을 내포하고 있는 최자혜의 감정선을 부드러운 완급 조절로 이끌어내며 탄탄한 연기 내공을 증명했다. 의지가 남다른 박진희의 연기 열정이 섬세하고 복잡한 최자혜의 심리상태를 오롯이 표현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 측은 “22일(오늘) 방송분에서부터는 최자혜 변호사에 관해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숨겨졌던 진실들이 하나 둘 씩 밝혀지게 된다. 예측할 수 없는 반전 스토리가 펼쳐지게 될 것”이라며 “최자혜가 어떤 비밀을 감추고 있는 것인지, 앞으로 어떤 충격과 반전이 계속될지 최자혜의 행보를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parkjy@osen.co.kr

[사진] 스토리웍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