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보] 김도연 "리틀 전지현? 좋지만 넘사벽 그분께 죄송"

[OSEN=이소담 기자] 미니앨범 '럭키'로 컴백한 위키미키 김도연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더스타 매거진 3월호 커버를 장식한 김도연은 다가오는 화이트데이의 사랑스러운 여자친구로 변신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도연은 러블리한 표정부터 시크한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올봄 유행의 핑크 미니 백과 체인 백 등으로 트렌디한 스타일을 연출해 차세대 패션 아이콘임을 입증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도연은 “평소 여성스러운 스타일은 아니지만 날씨와 기분에 따라 그렇게 입고 싶은 날이 있다”라며 “로맨틱하고 시크한 가방 스타일링이 봄과 잘 어울린다”라며 패션 팁을 전했다.

위키미키의 두 번째 미니 앨범 '럭키'에 대해 “컴백 일정이 한 번 밀렸다. 그래서인지 더욱 애정을 쏟을 수 있었다”라며 “회사에서 시켜서 한 게 아니고 저희 스스로 고민하고 준비한 앨범이다. 많은 사람에게 ‘위키미키 노래 좋더라’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고, 알아줬으면 좋겠다”라고 털어 놓았다.

이어 여성 팬의 비율이 높은 것 같다는 질문에는 “아마도 내가 내숭이 없어서 그런 것 같다. 내 얼굴은 선이 곱고 얇은 느낌이 아니라서 여자 팬들이 더욱 좋아하는 느낌”이라고 자신이 생각하는 비결을 꼽았다.

또한 ‘리틀 전지현’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너무 좋다. 근데 전지현 선배님은 ‘넘사벽’이라 뭔가 죄송한 마음이 든다. 괜히 피해를 드리는 것 같지만 수식어 자체는 정말 감사하다”라며 솔직한 마음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이제 20대가 된 소감을 묻자, “당분간 앨범 활동으로 바빠서 스무 살이 되었다는 실감을 못할 것 같다. 지금 해야 할 것들이 많아서 모두 잘 해내야겠다는 생각이다”라며 일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위키미키 김도연의 따라 하고 싶은 가방 스타일링 화보와 스프링 패션 스타일링 팁, 속마음을 담은 자세한 인터뷰는 모두 더스타 3월호(3월 26일 발매)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더스타 3월호에서는 오키나와에서 촬영한 배우 이준기의 커버 화보와 ‘한류돌’로 성장한 그룹 펜타곤의 화보, 2월호 품절 현상을 일으킨 인피니트 화보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어나더 컷, 봄과 어울리는 핑크 아이템 등 다양한 스타와 스타일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 besodam@osen.co.kr

[사진] 더스타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