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오달수, 엄지영 폭로에 입 연다…"오늘(28일) 입장문 발표"

[OSEN=장진리 기자]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오달수가 오늘(28일) 공식 입장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오달수 소속사 관계자는 28일 OSEN에 "오늘(28일) 내로 오달수의 입장을 담은 입장문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던 오달수는 JTBC '뉴스룸'을 통해 실명 폭로가 나오면서 진퇴 양난에 빠졌다. 지난 27일 방송된 '뉴스룸'에서는 배우 엄지영이 자신의 얼굴과 실명을 공개하고, 과거 오달수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해 파문을 일으켰다.

엄지영의 주장에 따르면 오달수는 지난 2000년 초반 엄지영을 모텔로 데리고 가 옷을 벗기려 하는 등 성추행을 저질렀다. 엄지영은 당시 몸이 좋지 않다는 핑계로 도망쳐서 큰 일은 피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엄지영은 얼굴과 이름을 모두 공개하고 오달수의 성추행을 폭로한 것에 대해 "처음에 익명 댓글을 올린 분이 마녀사냥을 당하고 댓글을 내리는 걸 보고 오달수가 사과할 줄 알았다. 기다렸는데 사과는 커녕 없었던 일처럼 하더라"며 "무고죄로 소송을 걸면, 걸라고 해라. 증거는 없어도 분명한 사실이다"라며 눈물을 쏟았다.

성추행 논란을 빚고 있는 오달수는 현재 tvN '나의 아저씨'에서도 하차한 상태. 그러나 드라마에서 하차한 후 엄지영의 실명 폭로가 추가로 나와 곤혹스러운 상황이다. 이에 대해 오달수 측은 "어떤 방식으로든 오늘(28일) 입장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조금만 기다려 달라"고 밝혔다. 

과연 오달수 측이 '뉴스룸'을 통한 엄지영의 실명 폭로에 어떤 입장을 밝힐지 귀추가 주목된다. /mari@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