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우도환 첫 타깃"..한선화, '위대한 유혹자' 특별출연

[OSEN=선미경 기자] '위대한 유혹자' 첫 회에 배우 한선화가 특별 출연한다.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 이동현) 측이 6일, ‘위대한 유혹자’에 특별 출연하는 한선화의 스틸을 공개했다.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살 유혹 로맨스. 프랑스 소설 ‘위험한 관계’를 모티브로 한 작품으로, 2018년 MBC 드라마의 포문을 열 첫 번째 미니시리즈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기대작이다.

이 가운데 한선화가 ‘위대한 유혹자’ 첫 회에 특별 출연한다고 해 기대감이 한층 고조된다. 한선화는 극중 ‘스무살의 유혹자’ 우도환(권시현 역)의 첫 번째 유혹타깃이 되는 인물로 시청자들에게 첫 회부터 아찔한 임팩트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한선화는 미모의 변호사로 변신해 눈길을 끈다. 왼쪽 가슴에 빛나는 변호사 배지를 단 한선화는 수많은 변호사들과 함께 법원 앞에 서있는 모습. 족히 열명은 돼 보이는 변호사들 가운데 자리한 한선화의 모습을 통해 그가 호화변호인단의 리더임을 짐작할 수 있다. 

더욱이 한선화에게 기자들의 인터뷰가 쇄도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그가 심상치 않은 사건을 변호하고 있음을 알 수 있어 흥미를 높인다. 동시에 이 같은 상황이 한선화가 우도환의 ‘첫 번째 유혹타깃’이 되는 것과 상관관계가 있는 것인지, 그 전말이 밝혀질 ‘위대한 유혹자’ 첫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된다.

그런가 하면 한선화는 ‘위대한 유혹자’의 연출자인 강인 PD와의 인연으로 흔쾌히 카메오 출연을 결정했다. 한선화가 배우 인생 2막을 연 작품인 ‘빙구’를 연출한 이가 바로 강인 PD이기 때문. 이에 한선화는 강인 PD와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바쁜 일정 속에서도 한달음에 촬영장으로 달려왔다는 전언이다.

이에 대해 ‘위대한 유혹자’ 측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특별 출연해준 한선화 배우에게 감사 드린다”면서 “한선화 배우의 강렬한 활약은 ‘위대한 유혹자’ 첫 방송을 즐겁게 시청하는 관전 포인트 중에 하나가 될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오는 12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seon@osen.co.kr

[사진]본팩토리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