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인터뷰] '데뷔전' 강백호 "당차고 기죽지 않는 선수 될 것"

[OSEN=수원, 최익래 기자] "당차고 기죽지 않는!"

강백호는 13일 수원 kt위즈파크서 열린 삼성과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 개막전에 7번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출장했다. 강백호는 3타수 무안타 1볼넷으로 안타 만들기에 실패했지만 1타점을 올리며 나쁘지 않은 데뷔전을 치렀다. 강백호는 2회와 4회, 6회 범타로 물러났다. 하지만 8회 1사 2, 3루서 고의4구에 가까운 볼넷을 골라나갔다.

경기 후 강백호는 "처음으로 타석에 서 기분 좋았다. 대표팀 동료 양창섭과 프로에서 만나 기분 좋았다. 타석에서 여러 구질 경험해 좋았지만, 배트 아래에 맞아 공을 멀리 못 보낸 게 아쉽다. 앞으로 당차고 기죽지 않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ng@osen.co.kr

[사진] 수원=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