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 "내게 관심도 없더니" 이본, 황당열애설에 더 분노한 이유

[OSEN=김은애 기자] 응원받아야할 10년 열애가 불쾌한 해프닝으로 변질됐다. 이본이 문세흥 촬영감독과의 교제설을 직접 부인하며 빠르게 사태를 수습했다.

16일 오전 한 매체는 이본이 10년 간 교제해온 남자친구가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등에 참여한 문세흥 촬영감독이라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이본 측은 곧바로 부인하며 열애설을 바로잡았다. 이본 측은 "이본의 남자친구는 일반인이다. 남자친구라고 보도된 문세흥 촬영감독은 지인이다"라고 밝혔다.

이는 이본에게도, 대중에게도 황당할 수밖에 없는 열애설 해프닝이다. 이본은 결국 본인이 나서서 열애설을 해명해야했다.


이본은 이날 OSEN에 "문세흥 감독님은 제 남자친구가 아니다"라며 "문세흥 감독은 제가 1997년부터 알고 지낸 친한 감독이지 연인 사이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본은 "오늘 저도 모르는 기사가 났다”라며 "제가 활동을 안 할때는 제게 관심도 없으시더니 활동을 하니 이렇게 허위 열애설 기사를 내도 되는 건가. 쓰시기 전에 양측에 물어보고 써야 되는 게 아닌가"라고 씁쓸해했다.

문세흥 감독 역시 당황스럽긴 마찬가지일 터. 그는 순식간에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아무리 연예계 종사자라고는 하지만 얼굴사진까지 퍼지며 때아닌 화제를 모으게된 것이다.
앞서 이본이 10년여 간 만나온 남자친구가 있다는 것은 공공연하게 알려졌던 바. 단지 그는 15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했다가 갑작스러운 해프닝에 휩싸이고야 말았다.

다행히 열애설은 재빨리 진압이 됐지만 당사자들에겐 상처가 된 해프닝이다. 이가운데 이본은 "남자친구는 그냥 함께 해서 좋은 부분이 많다. 언젠가 결혼을 하게 되면 제가 직접 발표하겠다"며 열애상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비록 이본은 뜻밖의 해프닝으로 곤혹을 치렀지만 조만간 좋은 소식이 들릴 수 있길 바라본다. /misski321@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