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신나라 측 "교통사고로 전신 타박상..한달 치료 필요"

[OSEN=선미경 기자] 가수 신나라가 교통사고를 당해 전신 타박상을 입었다. 

소속사 리치월드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7일 오후 OSEN에 "신나라가 이날 오전 6시께 경기도 용인의 자택 근방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운동을 하러 나가는 길에 교차로에서 우회전하는 차량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간단한 접촉사고였다"라며 "병원에서 검사 결과 문제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골절도 없고, 머리 다섯 바늘을 꿰맸다. 전신 타박상을 입은 상태다. 2주에서 한 달 정도 치료를 받아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신나라는 현재 검사를 마친 후 치료를 받고 병원에서 입원을 위해 대기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신나라는 지난 2016년 싱글 'EYES'로 데뷔해 활발한 활동 중이다. /seon@osen.co.kr

[사진]신나라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