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종합] 이이경♥정인선, 열애→'와이키키' 동반출연→공개연인까지 1년史

[OSEN=선미경 기자] 심상치 않은 인연이다. 연인이 된 후 우연히 한 작품에 출연하게 됐고, 작품이 끝나면서 공개 연인으로 응원 받고 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이이경과 정인선의 특별한 인연이다.

또 한 쌍의 배우 커플이 탄생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출연 중인 배우 이이경과 정인선이 목하 열애 중이다. 극중에서는 서로 김정현과 고원희라는 다른 파트너가 있었지만, 현실에서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핑크빛 로맨스를 형성하고 있었던 것.

이이경과 정인선 양측의 소속사 관계자는 17일 오후 "두 사람이 연애 중인 것이 맞다. 두 사람이 시작하는 단계인 만큼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주길 부탁드린다"라고 입장을 밝히면서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이경과 정인선은 현재 한 작품에 출연하고 있기 때문에 두 사람의 열애 보도가 더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두 사람이 시작하는 단계지만 '쿨'하게 열애를 인정했기에 팬들도 더 큰 축복과 응원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다.

두 사람의 열애는 조심스러운 부분도 있었다. 한 작품에 함께 출연하고 있었기에 열애 사실이 밝혀지면 드라마에 피해가갈까 걱정했던 것. 더구나 두 사람은 드라마에서 각각 김정현과 고원희라는 다른 파트너와 커플 호흡을 맞추고 있었기에 더 조심스러웠다.

사실 이이경과 정인선은 '으라차차 와이키키' 출연 이전에 연인이 된 커플이다. 두 사람은 지난해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던 상황. 한 작품에서 호흡을 맞출 것이라고 예상하지도 못했던 상황이다. 이이경 측 관계자는 "두 사람이 우연히 '으라차차 와이키키' 오디션에 합격해 출연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그렇기에 이이경과 정인선은 작품에 최대한 피해를 주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 아무래도 극중 파트너와 다른 사람과의 열애 보도는 캐릭터에도, 작품의 몰입에도 방해가 되는 요소이기 때문. 두 사람 모두에게 '으라차차 와이키키'가 중요한 작품이었기에 각별히 더 신경 쓰고 노려한 이이경과 정인선이다. 노력 끝에 두 사람 모두 이 작품을 통해서 대중에게 인상적인 연기를 각인시키는데 성공했다.

결국 종영을 한 회 남겨두고 이이경과 정인선은 공개 열애를 시작하게 됐다. '으라차차 와이키키'가 17일 오후 마지막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만큼, 타이밍이 절묘했지만 서로에 대한 믿음과 애정으로 열애 사실을 인정하게 되면서 또 한 쌍의 배우 커플이 탄생하게 된 것. 이들의 쿨한 인정에 팬들도 더 많은 축하를 보냈다.

공개 열애로 핑크빛 봄을 맞이한 이이경과 정인선의 배우로서의 행보도 기대된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