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추신수, 3타수 무안타 1볼넷-타율 .242…팀은 2연패 탈출(종합)

[OSEN=조형래 기자]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침묵했다.

추신수는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경기에 2번 우익수로 선발 출장해 3타수 무안타 2삼진으로 침묵했다.

볼넷으로 출루는 성공했지만 전날(25일) 경기 멀티 히트의 기세를 잇지 못했다. 시즌 타율은 2할4푼2리가 됐다.


오클랜드 선발 켄달 그레이브먼을 맞이한 추신수는 1회말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첫 타석에 등장해 볼넷으로 걸어나가 기회를 얻었다.

3회말 1사 1루 기회에서는 2루수 실책으로 1루를 밟았다. 5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고 7회말 선두타자로 등장했지만 바뀐 투수 좌완 라이언 부처를 상대로 역시 삼진을 당했다.

한편, 텍사스는 4-2로 승리를 거두며 2연패를 탈출했다. 시즌 성적 9승17패. 3회초 크리스 데이비스에 투런포를 내주며 주도권을 뺏졌지만 4회말 후안 센테뇨의 땅볼로 1점을 만회했고 5회말 노마 마자라와 아이재아 키오너 팔리파의 적시타가 연달아 나와 3-2 역전에 성공했다. 그리고 8회말 로날드 구즈먼이 데뷔 첫 3루타를 적시타로 만들어내면서 승기를 굳혔다. /jh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