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꿈을 향한 징검다리" '너목보5' 최종회, 뭉클한 감동[종합] 

[OSEN=조경이 기자] 너목보5의 레전드 무대를 보여줬던 스타들이 출연했다. 

27일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5' 최종회에는 수많은 레전드 무대들을 다시 만나는 스페셜 방송으로 펼쳐졌다. 

먼저 너목보가 배출한 스타들이 언급됐다. 한류스타로 떠오른 황치열, 드라마 OST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김용진, 연습생 생활 12년 만에 주목받게 된 설하윤의 모습이 재등장했다. 파워풀한 댄스부터 노래까지 손색 없었던 이선빈, 훈훈한 외모로 여심을 뒤흔든 김민규까지 다양한 스타들이 탄생했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화려한 댄스 실력과 매력적인 보이스를 선보였던 '연대 보아' 윤지영이 출연했다. 윤지영은 헤이즈의 '널 너무 모르고'를 청량감 넘치는 보이스로 불렀다. 랩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윤지영은 근황에 대해 "요즘엔 휴학하고 가수 준비 중이다. 너목보 끝나고 좋게 봐주신 분들이 많아서 러브콜을 많이 보내주셨다. 감사하게 음악을 계속 할 수 있을 것 같다.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윤지영에게 너목보란' 질문에 "(꿈을 향한)징검다리"라고 답했다.

훈훈한 외모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주목 받았던 'JYP 주차장 관리자' 임채언이 등장했다. 김종국은 '다시 보고 싶은 미스터리 싱어'로 임채언을 꼽았다. 이날 임채언은 박효신은 '동경'을 애절한 보이스로 불렀다. 

임채언은 "제가 데뷔해서 음악방송을 할때보다 훨씬 더 관심을 많이 보여주셔서 제가 가고 싶었던 회사에 가게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가수 임채언으로 제 목소리가 담긴 앨범이 나온다니 생각만해도 설렌다. 다시금 가수로 시작될 제 인생의 2막을 응원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임채언에게 '너목보'란 "추가합격통지서"라고 답했다. 

'미생 미스터리 싱어' 대표로 만능 집수리 기사 이동하가 출연했다. 역시나 소울풀한 목소리로 무대를 사로잡았다. 이특은 무대 이후 "성대에 꿀 발랐다"고 호평했다.  

이동하는 "너목보 출연 이후 앨범을 발매했다. 느리지만 탄탄한 뮤지션이 되고 싶은 꿈, 너목보를 통해 꿈에 한발짝 다가서는 것 같다"고 전했다. 스페셜 무대에 다시 초대된 소감에 대해서는 "적당히 꿈꾸다가 현실로 돌아가야하는 것을 알지만 돌아가고 싶지 않은 꿈 "이라고 벅찬 마음을 말했다. 

'맞춤형 오마주 미스터리 싱어' 1위는 꼬마 룰라에서 리틀 채리나로 활동했던 '채우'였다. 

'너목보 최고의 음치'로는 범상길, 김한민, 조엘, 라비 기성 앤더슨, 현규비 등이 꼽혔다.

'눈물샘 베스트'에는 이정석, 김연대, 지동국, 전예임, 서항 등이 꼽혔다. 

'노래하는 공사장의 유령' 지동국이 출연했다. 레드벨벳 슬기의 고등학교 동창. 지동국은 신용재의 '빌려줄게'를 감미로운 목소리로 소화했다. 지동국은 "5월 2일 싱글 '불러본다' 발매를 앞두고 꿈같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너목보'는 직업과 나이, 노래 실력을 숨긴 '미스터리 싱어' 그룹에서 얼굴만 보고 실력자인지 음치인지를 가리는 대반전 음악 추리쇼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신선한 콘텐츠, 숨은 실력자들의 놀라운 무대를 선보이며 2015년 첫 방송 이래 높은 시청률을 꾸준히 기록, 많은 사랑을 받았다. 후속은 '더 콜'로 오는 5월 4일(금) 저녁 8시 10분 첫 방송된다./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