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K텔레콤 ‘T인증’ 가입자 1000만 명 돌파

[OSEN=강희수 기자] SK텔레콤의 본인확인 서비스 ‘T인증’이 가입자 1,000만 명을 돌파했다.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은 2일, ‘T인증’이 출시 21개월만에 가입자 1,000만명, 월간 실사용자(Monthly Active User, MAU) 385만 명을 돌파했으며, 누적 인증건수도 1.7억 건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T인증’은 지난해 2월 가입자 500만 명을 돌파한 바 있다. 

‘T인증’은 휴대전화 앱을 기반으로 사용자의 편의를 높이고 보안수준을 강화한 본인확인 서비스다. SK텔레콤 가입자가 ‘T인증’ 앱에서 최초 1회에 한해 개인정보 등록을 마치면, 그 이후부터는 성명∙전화번호∙6자리 핀(PIN) 번호만으로 간편하게 본인확인을 할 수 있다.

또한, 본인확인 절차가 개인명의 단말에 비해 복잡한 법인명의 단말의 경우도 최초 1회만 개인정보 등록을 마치면 개인명의 가입자와 동일한 간편 인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T인증’을 통해 누적된 고객 인증데이터를 기반으로 450만명에게 신용정보, 보험정보, 금융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SK텔레콤의 장홍성 Data 유닛장은 “인증 서비스 분야의 경쟁이 가속화되면서 과거에 공인인증서나 본인확인 등으로 구분된 사업 영역의 경계가 무너지고 있다. ‘T인증’은 앞으로는 모든 고객과 모든 서비스를 연결하는 관문이 되는 것을 목표로 서비스를 혁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100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