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컬투쇼' 차태현 "목요일의 남자? 되도록 해보겠다" 의리甲


[OSEN=김나희 기자] 배우 차태현이 '컬투쇼'에 대한 남다른 의리를 드러냈다.

차태현은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에 스페셜 DJ로 출연해 인사했다.

이에 한 청취자는 "목요일의 남자다"라고 평했고 차태현은 "목요일의 남자가 되도록 해보겠다"고 답해 DJ 김태균을 놀라게 만들었다.

하지만 차태현은 이내 "그런데 다음주랑 다다음주 목요일은 확실히 안 된다. 다다다음주는 가능하다"고 덧붙였고 김태균이 "그 다음부턴 목요일에 쭉 되는 건가"이라고 묻자 "쭉은 힘들지만 다른 요일도 시간이 되는지 보겠다. 우선 다른 요일에 누가 나오는지 보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또 다른 청취자는 "많은 스페셜 DJ가 왔다 갔지만 차태현 씨가 제일 편안한 것 같다. 산만한 것도 김태균 씨랑 비슷하다. 그 자리에 딱이다"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 nahee@osen.co.kr

[사진]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