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리뷰] "木 고정 가나요?"..차태현, '컬투쇼'에 딱인 스페셜 DJ

[OSEN=김나희 기자] 배우 차태현이 '컬투쇼'에서 다채로운 매력과 입담을 뽐내 이목을 끌었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에서는 차태현이 스페셜 DJ로 출연해 입담을 뽐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차태현은 "게스트로만 오다가 DJ로 오니 감회가 새롭다"고 인사했고 DJ 김태균이 '예능 대세'라고 소개하자 "어쩌다 보니 고정이 많아졌다"라며 쑥스러워했다.

특히 차태현은 "얼굴이 더 까맣게 된 것 같다"는 김태균의 말에 "얼마 전에 사막을 다녀왔다. 오는 6월 1일부터 새로 시작하는 프로그램이 있는데 PD한테 꼬임을 당해서 사막에 다녀오는 바람에 얼굴이 더 까맣게 됐다"고 답해 웃음을 유발했다.

최근 차태현은 KBS2 예능 '1박 2일'에서 함께했던 유호진 PD의 새 예능 '거기가 어딘데??'에 합류해 지진희, 조세호, 배정남과 오만 아라비아 사막으로 첫 번째 탐험을 다녀온 바 있다.

그런가 하면 한 청취자는 "차태현 씨는 목요일의 남자다"라며 그를 반기기도 했다. 이에 차태현은 "목요일의 남자가 되도록 해보겠다"고 화답했고 이내 "그런데 다음주랑 다다음주 목요일은 확실히 안 된다. 다다다음주는 가능하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이에 김태균이 "그 다음부턴 목요일에 쭉 되는 건가"라고 물었고 차태현은 "쭉은 힘들지만 다른 요일도 시간이 되는지 보겠다. 우선 다른 요일에 누가 나오는지 보겠다"라고 말했다. 

이때 또 다른 청취자는 "많은 스페셜 DJ가 왔다 갔지만 차태현 씨가 제일 편안한 것 같다. 산만한 것도 김태균 씨랑 비슷하다. 그 자리에 딱이다"고 거들어 다시 한 번 폭소를 자아냈다. 

이 외에도 차태현은 캔의 '간장게장'이 흘러나오자 "와이프가 실시간으로 학교 엄마들이랑 양념게장을 만들고 있다"고 정답에 대한 힌트를 주거나, 청취자들이 5개의 속담을 전부 맞히자 즉석 라이브를 약속하는 등 다채로운 매력과 입담으로 '예능 대세'임을 입증했다. / nahee@osen.co.kr

[사진]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