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내멋대로’ 이승철X류수영X앤디X김창옥, ‘GBTS’ 결성

[OSEN=강서정 기자] MBN 신규 예능 프로그램 '폼나게 가자, 내멋대로'(이하 '내멋대로')에 신인 그룹 'GBTS'의 출연 소식이 전해져 관심이 집중된다.

오는 18일 첫 방송을 앞둔 MBN '내멋대로'에선 이승철X류수영X앤디X김창옥이 '캠핑계의 BTS'인 GBTS(가방탄소년단) 결성 소식을 전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사전 공개된 예고편에서 무주의 적상산으로 떠난 이들은 정상에서 휴대용 의자 가방에 앉아 멋진(?) 포즈와 함께 "안녕하세요! 우리는 가방탄소년단 입니다"를 외쳐 현장을 폭소케 했다. 평균 연령 44세 아재들로 구성된 이들은 '스웩' 넘치는 외침도 잠시, 다소 민망한 듯 "BTS 인사하기 어렵네", "우리 맹구 같아", "안녕히 가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며 자폭했다.

한편, 유쾌한 낭만여행을 즐기던 네 남자들은 이전엔 알지 못했던 서로의 특별한 공통점을 발견,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자신의 인생에 큰 화두가 된 사건으로 영화 출연을 꼽은 김창옥 교수는 "영화만 3편 출연 했어요. 특히, 데뷔작에서 배우 김영철의 하수인 역을 맡았는데, 조직폭력배였죠"라 운을 뗐다.


그는 "제 첫 대사가 매우 강렬했는데, '아 이 XXXX'였어요. 간단한 대사라 생각했는데 계속된 NG로 현장에 계신 분들에게 매우 죄송했어요"라 밝히며 차진 욕 연기를 재현해 웃음 폭탄을 선사했다. 이에 영화에 특별 출연의 경험이 있던 이승철은 "우리 4명 모두 연기 경력이 있네!"라며 자부심을 나타냈고, 드라마와 시트콤 등을 통해 시청자들과 만나온 앤디와 류수영은 김창옥 교수가 느꼈을 부담감에 공감하며 응원의 박수를 보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MBN 신규 예능 '내멋대로'는 자신만의 '인생장소'로 떠나는 '4인 4색' 낭만여행 프로그램이다. 각각 다른 개성을 지닌 네 남자의 매력과 함께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요리 레시피와 여행 코스 등이 더해져 프로그램에 활력을 더할 전망이다. /kangsj@osen.co.kr

[사진] MB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