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만취한 남편 반해" '동상이몽', 박정아 반전 러브스토리

[OSEN=이지영 기자] 박정아가 '동상이몽2' 스페셜 MC로 출연해 남편과의 러브스토리를 밝혔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박정아 커플. 박정아는 세번째 만났을 때 남편이 만취했다며 자신의 무릎에 누웠는데 그때 설렜다고 밝혔다. 박정아는 남편의 내조에 대한 이야기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2살 연하 프로골퍼와 결혼한 박정아가 출연했다. 박정아는 남편과의 러브스토리를 밝히며 "지인의 소개로 만났다. 처음에 만났을 때 남편이 그 전날 술을 너무 많이 마셔 컨디션이 별로 좋지 않았다. 첫 인상이 그렇게 좋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박정아는 "그런데 처음 보고 어떻게 알겠냐 싶어서 3번은 만나보자는 생각을 했다. 세번째 만난 날 남편이 만취했다. 그날 긴장해서 공복으로 왔다고 하더라. 그런데 차를 타고 가는데 내 무릎에 눕더라. 그때 스킨십이 나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그거 작정하고 그런 거 아니냐. 운동 선수면 그렇게 체력이 약하지 않을 텐데"라고 남편의 작전이었다고 말했다.

박정아는 남편이 운동선수라 짐을 자신이 직접 싸준다고 밝혔다. 또 박정아는 "남편이 생 야채를 좋아하더라. 그래서 많이 챙겨준다"고 말했다. 이에 출연진은 부러워하며 "진짜 편하겠다. 야채만 많이 씻어놓으면 되겠다"고 말했다.

이날 게임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밝힌 박정아는 소이현이 '게임홀릭'인 인교진을 길들이는 모습을 보고 인교진에게 폭풍 공감을 하기도 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동상이몽2'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