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현, 발목 부상으로 리옹오픈도 기권

[OSEN=이균재 기자] 정현(20위, 한국체대)이 발목 부상으로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리옹오픈에 불참한다.

정현은 24일(한국시간) 오전 프랑스 리옹에서 열리고 있는 대회 단식 2회전서 질 시몽(75위, 프랑스)을 상대할 예정이었다.

정현은 최근 자신을 괴롭혔던 오른쪽 발목 통증이 남아있어 기권했다. 지난주 ATP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에 이어 2주 연속 대회 불참이다.


리옹오픈서 4번 시드를 받고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한 정현은 향후 대진운도 좋은 편이었지만 부상에 발목을 잡혔다.

정현은 오는 27일 프랑스 파리서 개막하는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프랑스오픈을 앞두고 휴식을 취하기로 결정했다.

정현은 프랑스오픈서 한국 선수 최초로 메이저 대회 단식 본선 시드를 배정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현은 올해 초 호주오픈서 깜짝 4강에 오르며 신드롬을 일으킨 바 있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