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더콜' 거미x환희xUV, 역대급 시크릿솔로..크러쉬 올콜[종합]

[OSEN=이지영 기자] 거미, 환희, UV, 크러쉬가 시크릿 솔로로 등장했다.

25일 방송된 Mnet '더 콜'에서는 최종 커플을 선정하는 가수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신승훈, 비와이는 지난주에 이어 이번주에도 서로를 선택했다.

그 외 출연진들은 서로 다른 사람을 선택했고, 결국 새로운 커플 선정에 나섰다. 황치열은 김범수에 콜을 보냈지만, 김범수는 태일을 선택했다. 

김범수는 "태일이라는 보컬을 이번에 알게됐다"며 "옥석을 발견한 느낌이다. 중저음의 목소리가 고음을 잘 감싸줄 것 같다"고 태일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방송 시작부터 김종국 바라기였던 에일리는 휘성을 선택했다. 김종국은 에일리의 러브콜에 최종 커플로 에일리를 선택했지만, 에일리가 휘성을 선택한 것. 에일리는 "지난주에 나에게 콜을 보내고 황치열을 선택했다. 상처받았다"고 말했다.

이에 출연자들은 "이 드라마 못 보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결국 김종국은 지난주에 이어 황치열과 최종 커플이 됐다.

황치열은 삐진 척을 했지만, 김종국은 황치열을 안으며 "싫어서가 아니다. 장난도 잘 치고 서로 잘 맞다"고 변명을 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날 이들 팀과 함께 할 시크릿 솔로들이 등장했다. 거미는 랩을 하면서 등장해 정체에 혼란을 안겼다. 거미는 신승훈 팀을 1지망으로 선택했지만, 신승훈은 "랩퍼인 줄 알았다. 우리 팀에 랩퍼가 있으니까 콜 할 필요를 못느꼈다"고 아쉬워했다.

이어 뮤지가 등장했고, 뮤지는 임재범 노래를 완벽 소화해 정체를 숨겼다. 김종국이 콜을 보냈고, UV는 1지망으로 김종국을 선택해 팀이 됐다. 이어 환희가 등장했고, 환희는 가성으로 정체를 숨겼다. 환희는 김종국을 1지망으로 선택했지만, 역시 매칭되지 못했다.

마지막은 음원깡패 크러쉬. 그는 재즈를 부르며 등장했고, 올콜을 받았다. 크러쉬는 신승훈 팀을 1지망으로 선택해 신승훈과 한팀이 됐다.

/  bonbon@osen.co.kr

[사진] '더 콜'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