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레터] "한곡한곡 정성" 블랙핑크, 직접 내비친 자신감(ft.양현석)

[OSEN=김은애 기자] 블랙핑크의 컴백이 드디어 코앞으로 다가왔다. 약 1년만의 귀환이자 데뷔 첫 미니앨범인 만큼 그 어느 때보다 기대가 높은 상황. 이가운데 첫 단체티저까지 공개돼 팬들을 환호하게 만들었다.

블랙핑크는 오는 15일 6시 데뷔 최초 미니앨범 ‘SQUARE UP(스퀘어업)’으로 컴백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SQUARE UP’은 데뷔 때부터 진행해온 ‘SQUARE’ 시리즈의 연장선이다. ‘붙어보자’, ’싸워보자’라는 의미의 앨범명 ‘SQUARE UP’은 블랙핑크의 한층 더 성숙해진 콘셉트를 통해 ‘당당하게 맞서자’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특히 블랙핑크는 이번에 데뷔 이후 처음으로 미니앨범을 발표하게 됐다. 좀 더 풍부해진 블랙핑크의 색깔과 음악을 어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싱글이 아닌 미니앨범 발표라는 것만으로도 가요계의 이목이 집중된 상황.

블랙핑크의 데뷔 첫 미니앨범 ‘SQUARE UP’은 타이틀곡 ‘뚜두뚜두(DDU-DU DDU-DU)’를 비롯해 총 4곡이 담겼으며, 데뷔 때부터 함께 해온 히트 메이커 테디(TEDDY)가 전곡 도맡아 프로듀싱했다.

'뚜두뚜두’는 지금까지 티저를 통해 공개된 전주 부분만으로도 단숨에 귀에 감기는 전자 사운드와 큰소리로 ‘블랙핑크!’라고 외치는 코러스가 강렬한 인상을 준다. 트랩 비트 위에 가미된 동양적인 퍼커션 리듬과 독창적인 휘슬 리드 사운드로 블랙핑크만의 독특한 색깔을 보여줄 전망이다.

'뚜두뚜두’의 작사에는 테디, 작곡에는 테디, 24, R.Tee, Bekuh Boom가 참여했다. 가사와 함께 트랙에서 느껴지는 파워풀한 에너지로 흉내 낼 수 없는 블랙핑크만의 새로운 카리스마를 제시한다.

또한 블랙핑크는 이번에 퀄리티 높은 수록곡들을 내세워 음악적 세계관을 완벽하게 확장시킬 것으로 보인다. 타이틀곡 ‘뚜두뚜두(DDU-DU DDU-DU)’를 비롯해 ‘포에버 영(FOREVER YOUNG)’, '리얼리(REALLY)’, ‘씨 유 레이터(SEE U LATER)’가 담겼으며 '포에버 영'의 일부는 먼저 베일을 벗으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처럼 블랙핑크는 만반의 준비를 거쳐 가요계에 돌아오게 됐다. 왜 1년여의 공백기가 있었는지 이해되는 부분이다. 그만큼 블랙핑크와 YG엔터테인먼트의 자신감이 남다를 수밖에 없을 터.

양현석 대표프로듀서는 최근 SNS를 통해 블랙핑크의 컴백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며 신곡에 대한 기대를 북돋아왔다. 그는 직접 블랙핑크의 새 앨범 진행상황을 알려주는가하면 “음악이 좋은 건 이유가 없다”, “1년동안 준비” 등이라고 남겨 팬들의 궁금증을 자극시켰다.

블랙핑크 역시 열심히 준비했기에 본인들의 새 앨범에 대한 자부심이 컸다. 블랙핑크는 “여러가지 색깔을 보여주고 새로운 도전을 시도해서 소화해 내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라며 “1년 만에 컴백이자, 데뷔 첫 미니 앨범인 만큼 한 곡 한 곡 많은 정성과 애정으로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제니는 “그만큼 자신 있기도 하고 기대가 되는 것 같다. 블랙핑크의 음악성을 다양하게 표현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으며 지수는 “지금까지와는 다르게 강렬한 모습을 보여드려야 돼서 평소보다 춤 연습을 더 많이 했던 것 같다”고 강조했다.

또한 리사도 “이번 앨범에 수록된 4곡 다 각자의 매력이 있어서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 같다”고 귀띔했다. 뿐만 아니라 블랙핑크는 단체티저에서도 한껏 물오른 미모를 자랑해 비주얼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역대급 명곡과 퍼포먼스, 비주얼을 예고한 블랙핑크. 이들은 그동안 발표한 5곡 전곡의 뮤직비디오가 억대뷰를 기록하는 등 놀라운 성적을 써온 만큼 이번 첫 미니앨범도 역대급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YG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