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롤챔스] '여름 강자' KT, 진에어 꺾고 서머 스플릿 순항 시작

[OSEN=상암, 고용준 기자] 여름 사나이들로 불리는 KT 롤스터가 진에어를 팀 개막전서 제압하고 서머 스플릿의 순항을 시작했다. KT는 전투 중심의 합류전 구도가 뿐만 아니라 원딜 성장을 뒷받침하는 운영까지 가미하면서 여름 대권 도전의 의지를 보였다.

KT는 13일 오후 서울 상암 e스포츠 전용경기장에서 열린 '2018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서머 스플릿 진에어와 1라운드 경기서 2-0 완승을 거뒀다.

진에어가 초반 바위개 두 곳을 공략한 뒤 봇 다이브까지 시도하면서 공격적으로 경기에 임했지만 KT는 흔들리지 않았다. 원딜 챔피언 애쉬를 선택한 '데프트' 김혁규의 성장을 지켜보면서 전투의 타이밍을 노렸다.


대치 구도 속에서 한 타를 건 KT가 바론 버프를 두르자 경기는 급격하게 KT쪽으로 기울어졌다. 문도의 맷집과 애쉬의 공격력이 어우러지면서 KT가 1세트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1세트를 내준 진에어가 2세트 카누(카서스-누누) 조합으로 공세에 나섰지만 KT는 1세트와 달리 공격적으로 상대를 공략하면서 초반에 승기를 잡았다. '유칼' 손우현의 지원을 등에 업은 '러시' 이윤재의 녹턴이 첫 전투에서 킬을 뽑아내면서 주도권을 잡았다. 봇에서도 KT의 공세가 통하면서 진에어의 조직력이 무너졌다.

이후는 일사천리였다. 드래곤 오브젝트까지 쓸어담은 KT는 21분 바론을 사냥한 여세를 몰아 그대로 진에어의 넥서스까지 파괴하면서 경기를 매조지었다. / scrapp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