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V]'동니좋군' 첫DJ 출사표 손동운, 기승전 '하이라이트'

[OSEN=김수형 기자]첫 DJ로 출사표를 던진 손동운, 기승전 '하이라이트'였다.

13일 방송된 V라이브 '손동운의 동니좋군'에서는 손동운이 첫 DJ 도전을 알렸다.

이날 손동운은 "역사적인 첫 방송날이다"라며 자축했다. 이어 "처음은 다 이런 것. 처음부터 잘하면 DJ로 태어났을 것. 발전하는 모습 기대해달라"며 기대감을 안겼다.


특히 손동운은 "생소할 수 있는 장르지만 처음으로 발라드와 EDM을 합쳤다. 발DM으로 처음 인사드린다"며 시그널송까지 직접 준비했다. 이에 대해 채팅을 통해 팬들과의 소통도 언급했다. 팬들이 발라드하는 것을 좋아한다는 말과 활기찬 모습을 좋아한다는 모든 분들을 만족시키기 위해 10년을 앞서간 '발DM' 장르를 만들어냈다는 것. 손동운은 "앞에 발라드 부분은 직접 작업했고 뒤에 EDM 부분은 장인 유재환씨와 함께 작업했다"면서 "요즘은 두 가지 합치는 세상, 짬짜면같은 것, 먹을 것만 입맛에 맞출 수 없다 노래도 취향대로 합칠 수 있다"며 '발DM'부심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어 첫DJ 소감을 밝혔다. 손동운은 "네이버와 함께 해 감격, 네이버는 내 인생이라 말할 수 있다"면서 깨알 네이버 이용팁까지 전수해 재미를 더했다.

이때, 멤버 요섭이 하는 방송을 언급 "잠을 깰 수 있는 방송이 될 것"이라면서 "진중함을 겸비한 신나는 방송"이라며 슬로건을 전했다. 그 사이, 요섭과 갑작스러운 전화연결이 이어졌다. 보이는 라디오로 보고 있다는 요섭에 동운은 당황, 두 사람은 아무말대잔치로 웃음을 안겼다. 콘서트 연습 중이라는 요섭은 "첫방송한다고 해서 찾아 들었다"면서 바쁜 와중에도 멤버를 챙기는 모습이 훈훈함을 안겼다.


동운은 깜짝 전화연결에 자초지종을 묻자 요섭은 "2주 전부터 약속된 일, 일부러 말 안했다"고 했다. 동운은 그런 요섭에게 선배 DJ로써 조언과 팁을 물었다. 요섭은 "DJ한지 26일 밖에 안 됐다"면서 "조언아닌 조언은, 배철수 선배님 말씀, 라디오 진행하면서 본인의 이야기를 하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동운은 "안그래도 내 얘기만 하고 있다"고 대답, 요섭은 "잘하고 있다"면서 "팬들의 반응을 살펴보고 있었는데, 내 방송과 사뭇 다른 느낌의 진행이더라, 한 번 잡은 컨셉 쭉 고수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동운은 "심야의 비타민같은 역할"이라고 셀프칭찬하자, 요섭은 "낮 방송 분들도 에너지를 갖기 위해 노력한다더라, 그 에너지로 청취자분들께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식사 잘하시고 에너지 비축 잘하셔라"고 말했다. 이 분위기를 몰아 요섭은 콘서트를 언급 "아름답고 파워풀하다, 감성이 촉촉히 적실 수 있는 콘서트 준비 중"이라며 무지개같은 콘서트가 될 것이란 홍보까지 잊지 않았다.

이때, 동운은 '동니좋군'으로 기습 4행시를 부탁했다. 요섭은 '(동)훈아, (니)가 그렇게 진행을 잘한다며?, (좋)아 좋아, 우리 다같이 (군)말 없이 듣자"며 센스있게 만들어내 동운을 감탄시켰다. 요섭은 "추억이고 생각에 남을 것. 소중히 마음에 간직하고 승승장구하는 '동니좋군'이 되길 바란다"며 덕담도 덧붙였다. 동운은 요섭에게 고마운 마음을 담아 요섭의 노래를 선곡했다.

이어 팬들의 댓글을 확인했다. 팬들은 첫 방송을 뜨겁게 응원했다. 손동운은 DJ 애칭을 받기로 했다. '손디'부터 '동디'까지 다양한 추천이 이어졌다. 결국 동운은 '동디'로 낙찰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방송 말미 손동운은 "캡쳐 타임 갖겠다" 며 팬서비스로 다양한 포즈를 선사, 팬들은 "웃겨서 배꼽 빠지겠다"며 호응할 만큼 심야의 비타민DJ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무엇보다 손동운은 노래가 나가는 중간, 계속해서 노래를 따라불러 흥을 더했다. 지금껏 다른 DJ와는 다른 색다른 그림이었다. 이어 노래 제목을 늦게 소개하냐는 질문이 이어지자, 손동운은 "많은 라디오 DJ 분들이 노래 끝나고 소개하는 것이 멋져보였다"며 천진난만한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손동은은 자신의 노래 선곡부터, "멤버들 개인 노래를 듣겠다, 안 들을 수가 없다"며 하이라이트 멤버들의 솔로곡들을 모두 하나씩 선곡하면서 하이라이트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으며, 끈끈한 동료애와 우정이 지켜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했다. 첫 DJ로 출사표를 던진 손동운은 늘 하이라이트와 함께였다.

한편, , 동디 손동운이 진행하는 '동니좋군' 라디오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V라이브를 통해 방송된다.

/ssu0818@osen.co.kr

[사진] 'V라이브 동니좋군'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