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고성희, '당잠사'→'마더'→'슈츠'...3단 변신 '열일 행보'

[OSEN=하수정 기자] 배우 고성희가 쉴 틈 없는 행보를 이어가며 대세 배우임을 입증했다.

고성희는 지난해 인기리에 종영한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시작으로 tvN '마더', KBS '슈츠'까지 연이어 작품에 출연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각 작품마다 인상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며 가장 눈에 띄는 배우로 주목 받고 있다.

고성희는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허당미 넘치면서도 피의자 앞에서는 상대를 제압하는 프로페셔널한 검사 신희민 역을 맡아 ‘신프로’라는 애칭을 얻었다.


이어 '마더'에서 친딸을 방치하는 이기적인 엄마 자영 역을 맡아 눈길을 끌었다. 고성희는 히스테리컬하면서 감정 기복이 큰 캐릭터를 밀도 있게 그려내며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 친딸 혜나를 향한 복합적인 감정을 폭 넓은 연기로 표현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고성희는 최근 종영한 '슈츠'에서 당찬 패러리걸(paralegal) 김지나 역을 완벽히 소화하며 다시 한번 존재감을 입증했다. 패러리걸에 대한 선입견에 일침을 가하는 걸크러시 매력으로 주목 받은 것은 물론 박형식과의 설렘 가득한 멜로 라인으로 ‘토끼커플’이라는 애칭을 만들어내며 차세대 로코퀸의 면모를 선보였다.

인상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인 고성희의 향후 행보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hsjssu@osen.co.kr

[사진] SBS, tvN,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