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현장] "블랙핑크, 더 세게! 더 멋있게!"…양현석 조언의 참의미

[OSEN=정지원 기자] "여성스럽지 않게, 더 세고 멋있게!"

15일 서울 강남구 M CUBE에서 그룹 블랙핑크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 발표 기념 기자간담회가 개최됐다. 

이날 블랙핑크는 1년만의 컴백에 대해 "양현석과 우리 모두 곡 디테일에 신경썼다. 팬들에게 죄송하지만, 그 공백기에 보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다. 공백기가 느껴지지 않게끔 해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번 신곡을 통해 블랙핑크는 한층 강렬한 음악을 선보인다. 강렬한 힙합과 랩이 1, 2절에 포진됐다. 블랙핑크는 "우리의 새로운 모습을 느낄 수 있다"고 자신했다. 

양현석과 테디 역시 블랙핑크에게 '여성스러울 필요 없다'고 조언했다. 로제는 "양현석은 안무에 신경을 많이 썼다. 안무 검사도 해주시고 포인트 안무를 알려주셨다. 어떤 동작을 강조하고 세게 춰야 하는지 말해줬다. '너무 여성스럽게 추지 마라. 더 세게, 멋있게 춰라'는 조언을 해줬다"고 밝혔다.

테디는 최신 음악을 많이 들으면서 트렌디하게 노래하는 법을 연습하도록 주문했다고. 블랙핑크는 "처음부터 곡 컨셉을 상의 많이 했다. 우리 멤버들도 같이 작업하면서 멜로디 논의도 많이 했다. 작업실에서 받은 영감으로 많이 곡을 써주셨다"며 "각자에게 편한 멜로디라인에 맞게 곡을 만들어줬다"고 덧붙였다. 

강렬한 힙합곡 '뚜두뚜두'인만큼, 이전 활동보다 한층 화려해진 패션이 돋보인다. 제니는 "이번 콘셉트에 힙합적인 게 많이 섞여있다. 이전보다는 강렬하고 터프하고 힙합스러운 부분을 적용해 옷을 입었다"고 밝혔다. 

간주 부분의 댄스 브레이크 역시 인상적이다. 지수는 "댄스브레이크에서 더 강렬한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이전보다 강렬한 느낌의 랩이 나오는데 멋있는 안무를 보여드릴 예정이다. 안무와 노래를 연습하면서 더욱 즐겁고 애정이 생겼다. 무대를 보면 노래를 더 찾아듣게 될 것"이라 자신했다. 

블랙핑크는 "팬들이 우리를 정말 보고싶어했던 걸 안다. 처음으로 팬사인회도 하게 됐다. 팬사인회 하면서 팬들을 가까이서 보게 돼서 기대된다. 팬들이 기다려준만큼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 블랙핑크는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멤버들끼리 여유를 가지고 여행도 다녀왔고 집밥도 먹을 수 있었다. 우리에게 필요한 힐링을 가졌다며 "여유로운 마음으로 완벽한 모습을 보여드리게 돼 행복하고 좋다. 오늘 오후 6시가 되면 가장 행복할 것"이라 덧붙였다. 

한편 15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에 블랙핑크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 전곡이 공개된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뚜두뚜두'를 비롯, '포에버 영', '리얼리', '씨 유 레이터' 등 4곡이 수록됐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