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콜롬비아 페케르만, "폴란드전, 아름답고 창의적인 축구 했다"

[OSEN=이인환 기자] "모든 선수들이 하나의 팀으로 경기에 나섰기 때문에 가능했던 일."

콜롬비아는 25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H조 2차전 폴란드와 경기에서 완벽한 경기력으로 3-0 승리를 가져갔다.

콜롬비아는 1차전 초반 빠른 퇴장으로 인해 일본에 1-2로 패배한 것을 극복하고 승점 3점(1승 1패)으로 16강 진출의 희망을 이어갔다. 반면 '톱시드' 폴란드는 FIFA 랭킹이 무색하게 2경기 연속 졸전으로 패배하며 2경기 만에 16강 탈락이 확정됐다.


콜롬비아는 후안 퀸테로 - 하메스 로드리게스 - 후안 콰르다도의 2선 맹활약을 앞세워 압도적인 경기력을 보여줬다. 특히 후반 다양한 공격 패턴과 창의성 넘치는 플레이로 상대를 유린했다.

호세 페케르만 콜롬비아 감독은 "폴란드전 이겨야 한다는 압박감을 안고 경기에 나섰다. 두 팀 모두 1차전에 패배해서 실수하면 안됐다. 이날 우리는 아름답고 창의적인 축구를 선보였다. 모든 선수들이 하나의 팀으로 경기에 나섰기 때문에 아름다운 축구가 가능했다"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페케르만 감독은 "우리는 축구가 무엇인지 어떻게 경기해야 하는지 이해해야 한다. 가끔 우리가 가지고 있는 판단이나 편견을 넘어서야 한다. 때때로 선수들은 이전 경기서 어떻게 뛰었는지에 의존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콜롬비아 선수들은 상대나 경기에 따라 대응할 수 있게 됐다. 그것이 우리가 성장한 이유이다. 내 선수들은 경쟁력 있고 야망이 넘치고 있다. 그들은 위기를 극복하고 희망을 가지게 해준다"고 덧붙였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