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 "예쁘지 않다? 건강한 지금 내 모습이 좋아"

[OSEN=장진리 기자] 2018 미스코리아 진 김수민이 미스코리아 당선 소감을 밝혔다.

2018 미스코리아 진으로 뽑힌 김수민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스코리아가 됐다는 것을 실감하기까지 일주일이라는 시간이 걸렸네요"라고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김수민은 "너무 늦게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미스코리아가 되었다는 것을 실감하기까지 일주일이라는 시간이 걸렸네요. 그동안 많은 기사와 댓글을 읽어보았습니다. 감사한 응원과 지지의 글도 있었던 반면 몸무게가 많이 나간다, 예쁘지 않다 라는 부정적인 의견도 있었습니다"라고 자신을 둘러싼 반응에 대해 말했다.


"하지만 저는 건강한 지금 제 모습이 좋습니다"라고 단언한 김수민은 "미스코리아를 준비하면서 한때는 마르고 날씬한 다른 후보들을 부러워하고, 모두가 예쁘다고 생각하는 그 기준을 쫓아가기 위해 노력하기도 했습니다"라며 "이때, 제 모습에 실망하신 부모님이 하신 말씀이 있습니다, '너 그대로의 모습을 먼저 사랑해라'"라고 소개했다.

이어 "저는 건강하고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전하고 싶습니다. 앞으로 편견없이, 여성들의 다양한 아름다움이 인정되도록 저도 노력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언제나 제 자신 그대로를 사랑 할수 있게 도와준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수민은 최근 열린 2018 미스코리아 대회에서 한국 최고 미인에게 수여되는 미스코리아 진으로 뽑혔다. 김수민은 현재 외국 유학 중이며, 국제부 기자를 꿈꾸는 재원으로 알려졌다. /mari@osen.co.kr

[사진] 김수민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