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창섭·정재은 "열애 사실무근" vs 팬들 "빼박증거"..탈덕 논란까지(종합)

[OSEN=최나영 기자] 그룹 비투비의 멤버 이창섭과 뮤지컬 배우 정재은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발단은 인터넷에 뜬 짧은 영상 때문. 양측 소속사 측은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면서 부인했지만 일부 팬들은 이런 공식입장에도 고개를 갸웃거리는 상황이다.

이창섭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4일 OSEN에 "두 사람의 열애는 사실무근이다"고 밝혔다. 정재은 소속사 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 역시 "열애는 정말 사실무근이다"란 반박 입장을 함께 했다. 하지만 양측 모두 영상과 관련해서는 설명을 아꼈다.

최근 여러 커뮤니티에는 두 사람의 모습을 담은 영상 한 편이 급속도로 퍼졌다. 영상에는 남녀가 한 카페에서 팔짱을 낀 채 다정히 계단을 내려오고 있다. 둘은 현재 인기 뮤지컬에서 같이 공연중이라 양측 소속사 말대로 친하게 지내는 모습이다.


하지만 이 영상을 소셜미디어에 올린 네티즌은 "이창섭이 연애하는 증거 영상이다. 너무 빼박이다"라고 주장했다. 더불어 "탈덕한다"라고 심경을 전하며 실망감을 드러냈다.

실망을 표하는 이유는 단순히 연애를 한다는 이유 뿐만 아니라 영상이 촬영된 날이 이창섭이 팬사인회에 참여한 날로 추정되기 때문이다. 일부 팬들은 해당 영상 속 남성의 의상과 팬사인회 당일 이창섭의 의상이 동일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또한 영상이 촬영된 장소가 팬사인회 장소와 얼마 떨어져 있지 않은 곳이라 적지 않은 팬들이 현장에서 목격했다는 주장도 있다. 이에 일각에서는 연애 하는 것은 이해한다고 해도 '팬들을 배려하지 않은 태도'라고 지적한다.

이같은 일방적인 주장에 대한 반박과 비난 여론도 만만치 않다. 사생팬도 지나쳐 '팬파라치'까지 등장해 셀럽의 사생활을 들추내는 게 바람직하냐는 지적이다.


현재 이창섭과 정재은은 뮤지컬 '도그파이트'에 함께 출연 중이다. '도그파이트'는 1960년대 미국 혼란과 동요의 시기에 폭력이 일상화된 사회에서 자라난 로즈와 버드, 베트남전 참전을 앞둔 젊은 해병대원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창섭은 버드레이스 역으로, 정재은은 로즈 역으로 출연 중이며 극중 연인 호흡을 맞추고 있다.

한편 이창섭이 속한 비투비는 최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원 재계약을 체결했다. 정재은은 '햄릿 : 얼라이브', '영웅', '올슉업', '모차르트!', '해를 품은 달', '몬테크리스토' 등 다양한 뮤지컬을 선보인 베테랑 배우다. /nyc@osen.co.kr

[사진] OSEN DB, 일광폴라리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