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강한나, 왕대륙 열애설→판타지오 연락두절..'법정싸움 수순'

[OSEN=하수정 기자] 독자 활동 중인 강한나가 계약 기간이 남은 소속사 판타지오와 법정 싸움 수순을 밟고 있다.

강한나는 중화권 스타 왕대륙과 열애설이 불거지던 시기에 판타지오 측에 내용증명을 보내고 연락을 피했다. 

지난 4월 11일 강한나와 왕대륙은 대만의 한 수산시장에 함께 있는 모습이 목격돼 열애설에 휩싸였다. 일본 놀이공원에 이어 두 번째 열애설이었고, 강한나는 소속사 판타지오를 통해 "연인 관계가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그러나 일주일 뒤인 4월 18일, 이번에는 바티칸에서 관광을 즐기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세 번째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때부터 강한나는 판타지오의 연락을 일절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앞서 강한나는 소속사 판타지오에 내용증명을 보내고 독자 행보를 이어왔다. 전속 계약 기간이 오는 2020년 상반기까지 2년이나 남아있지만, 내용증명만 보낸 채 홀로 활동 중이다. 

최근 OSEN 취재 결과, 강한나는 현재 프리랜서 매니저와 단둘이 움직이고 있다. 방송을 앞둔 tvN 드라마 '아는 와이프' 현장도 이 매니저와 다니고 있다고. 여기에 다수의 관계자에 의하면 판타지오와 강한나의 법정 소송은 이미 시작됐다.

강한나는 판타지오와 연락을 끊은 상황에서도, 최근까지 개인 SNS를 활발하게 했다. 지난 6월에는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하며 '열애설 상대' 왕대륙을 지목했고, 이에 왕대륙이 응답하며 얼음물 샤워 영상을 게재하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강한나는 25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리는 tvN 새 드라마 '아는 와이프' 제작발표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강한나를 둘러싼 소속사 문제 때문에 출연료 계약이 확실히 정리되지 않은 상태라고 전해졌다. 

전속 계약이 남은 강한나가 판타지오 측의 연락을 피하는 가운데, 예능과 드라마에는 출연하고 있어 법정 다툼은 불가피해 보인다./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강한나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