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피셜] '5년 만의 봄배구' GS칼텍스, 차상현 감독과 3년 더 간다

[OSEN=이종서 기자] GS칼텍스 서울Kixx 배구단이 차상현 감독과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

경기대를 졸업한 차상현 감독은 삼성화재에서 선수생활을 했고, LIG, 상무 등에서의 지도자 경험을 바탕으로 2011~2014년까지 GS칼텍스의 수석코치 를 맡으며 2012-2013시즌 준우승 및 2013-2014시즌 우승을 이끄렀다.

2016-2017시즌 중 GS칼텍스 사령탑에 발탁되었고, 2018-2019시즌까지 팀을 안정적 으로 이끌었다. 특히, 2018-2019시즌 GS칼텍스를 5년 만에 포스트 시즌에 진출시키는 쾌거를 이루며 여자배구에 큰 돌풍을 불러 일으켰다. 특히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 을 팬들에게 선사하며 많은 배구 팬들이 다음 시즌을 기대하게 하였다.

[사진] GS칼텍스 차상현 감독, 장충=박재만 기자 pjmpp@osen.co.kr

차상현 감독은 “계속해서 팀을 지휘할 수 있게 기회를 줘서 너무 감사하다. 다음 시즌에도 GS칼텍스가 팬들의 사랑을 더 받을 수 있도록 재미있고 신나는 배구를 선보이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고 포부를 밝혔다.

차상현 감독의 계약기간은 2021-2022시즌까지 3년이다./ bellstop@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