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송혜교 측 "'하이에나' 고사? 출연 결정한 적도 없어..사생활 무관" [공식입장]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송혜교의 소속사가 드라마 '하이에나' 섭외를 고사한 일을 밝히며 송중기와의 이혼과는 관련 없다고 분명히 했다. 

송혜교의 소속사 UAA코리아 관계자는 27일 OSEN과의 통화에서 "새 드라마 '하이에나'를 이혼 때문에 고사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섭외 제안을 받은 것은 맞지만 일찌감치 제작사에 거절 의사를 전달한 바 있다. 사생활과는 관련이 없는 일이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OSEN=박준형 기자]송혜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이날 오전 한 매체는 하반기 발빠른 복귀를 준비하던 송혜교가 '하이에나' 제작사에 하차 의사를 전했다고 보도했다. 연말 방송을 목표로 '하이에나' 출연을 확정지었으나 최초 대본을 건네받고 고민 후 거절했다가 다시 고민 끝에 출연을 결정했으나 이번주 초 제작진에게 함께 할 수 없다는 의사를 전달했다는 것. 

그러나 이와 관련 UAA코리아 관계자는 "'하이에나' 측으로부터 대본과 함께 섭외 요청을 받았던 것은 맞다. 하지만 이미 오래 전부터 출연을 고민 중인 영화가 올 가을 혹은 내년 상반기 제작을 목표로 하고 있었다. 고심 끝에 처음 대본을 받은 직후 제안을 거절했다. 애초에 출연을 결정한 적도 없고 다시 대본을 받은 적도 없다"며 "당연히 일찌감치 고사한 작품인 만큼 배우의 사생활과 무관한 결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송혜교와 송중기는 이날 오전 각각 소속사를 통해 이혼 절차를 밟게됐다고 공표했다. UAA코리아는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며 "사유는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부득이하게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다. 그 외의 구체적 내용은 양측 배우의 사생활이기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정중히 양해를 구한다"고 밝혔다. / monami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