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방탄소년단 소속 빅히트 엔터, 2020년 5월 용산 신사옥으로 확장 이전[공식입장]

[OSEN=강서정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내년 5월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서 용산구 한강대로로 사옥을 확장 이전한다.  

새로 입주할 사옥은 올해 말 완공 예정인 신축 건물(현 건물 명 용산 트레이드센터)로, 지하 7층부터 지상 19층까지 건물 전체를 빅히트 및 관계사가 임대하여 사용하게 된다.  

빅히트 측에 따르면 신사옥으로의 이전은 인력 규모의 급성장과 필요 시설 확충에 따른 변화로, 탄탄한 물리적∙공간적 기반을 통해 본격적인 톱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근거지가 될 예정이다.  

특히, 신사옥 내에는 멀티 레이블 및 다양한 관계사들을 위한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간도 마련할 예정이다.  

빅히트 관계자는 “최고의 콘텐츠 제작과 글로벌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신사옥으로 이전하게 됐다”며 “최근 신사옥 건물의 계약을 마쳤으며 곧 본격적으로 이전 준비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빅히트는 현재 이현,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소속되어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