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슈가맨3' (여자)아이들 민니 "역주행송, 처음으로 직접 프로듀싱"

[OSEN=김은애 기자] 김필과 (여자)아이들이 완벽한 원곡 해석으로 역대급 역주행송 무대를 선보인다.
 
31일(금)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서는 90년대 ‘왕년에 잘나갔던 오빠’를 소환한다. 쇼맨으로는 김필과 (여자)아이들이 함께한다.
 
독특한 음색과 라이브 실력으로 사랑받는 싱어송라이터 김필은 재석 팀 쇼맨으로 나섰다. 김필은 특유의 음악성으로 완벽한 역주행송 무대를 선보였다. 재석 팀 슈가맨은 “제 곡에 대한 자부심을 뛰어넘을 정도로 잘했다. 김필 버전의 MR로 노래해보고 싶을 정도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유희열 팀 쇼맨으로 나선 (여자)아이들은 신인답지 않은 강렬한 퍼포먼스와 프로듀싱을 선보이는 걸그룹. 이날 녹화에서 멤버 민니는 “슈가맨을 위해 처음으로 직접 곡 프로듀싱을 했다”며, “저희 그룹의 새로운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무대를 감상한 MC들과 희열 팀 슈가맨은 “한 편의 뮤지컬 같다”며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김필과 (여자)아이들 중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은 쇼맨은 누구일지 31일(금)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슈가맨3’에서 확인할 수 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슈가맨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