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저녁같이' 송승헌♥서지혜, 우여곡절 끝 서울에서 애틋한 재회 [종합]

[OSEN=박판석 기자] '저녁 같이 드실래요'의 송승헌과 서지혜가 제주도에 이어 서울에서 다시 만났다.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욕을 주고 받은 사실도 모르고 반가워했다.

26일 방송된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김해경(송승헌 분)과 우도희(서지혜 분)가 서울에서 다시 만났다.

김해경과 우도희는 제주도에서 함께 저녁을 먹으러 갔다. 우도희가 선택한 식당은 푸드트럭의 흙돼지와 성게 컵밥이었다. 우도희는 성게 컵밥을 선택했고, 김해경은 흙돼지 컵밥을 골랐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방송화면

우도희는 김해경이 남자로 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우도희는 "저를 여자로 보지 않는 것 같다"라며 "저도 남자로 보이지 않아서 뻘짓할 확률이 극히 낮다. 정신과 의사는 싫다. 사기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해경은 우도희의 말에 발끈했다. 

김해경은 우도희에게 불쌍해서가 아니라 저녁을 같이 먹기 위해서 돌아왔다고 말했다. 우도희와 김해경은 잘 곳을 고민했다. 컵밥가게 주인은 두 사람에게 숙소를 추천했다. 두 사람은 함께 펜션을 찾았고, 각자 방을 잡았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방송화면

우도희는 전 남자친구를 잊지 못해 혼자서 술을마시면서 만취했다. 우도희는 혼자서 텅빈 수영장에서 수영을 했다. 김해경은 물 없는 수영장에서 수영하는 우도희를 보고 빨리 나오라고 했다. 

하지만 우도희는 취한 것이 아니었다. 김해경은 텅빈 수영장 바닥에 쓰러진 우도희를 깨웠다. 우도희는 "물이 차 있는 상태에서 바닥에 있다면 난 죽은 것이다"라며 "물이 없는데도 왜 자꾸 죽은 것처럼 숨이 막히고 물에 잠긴 것 같다"라고 하소연 했다. 김해경은 억지로 숨을 쉬어야 상처가 치유되고 아가미로 변한다고 위로했다.

우도희는 김해경에게 서울에서 다시 만나자고 말했다. 우도희는 귀찮게 신상정보는 묻지 않겠다고 부탁했다. 하지만 김해경은 "태진아의 신곡이 음원차트에서 1위를 하면 대동수산에서 오후 8시에 만나자"라고 말했다. 우도희는 자신의 요청을 에둘러 거절한 김해경에게 분노했다.

김해경이 우도희와 서울에서 만나자는 것을 거절한 이유는 정신과적인 이유였다. 김해경은 이병진(김서경 분)에게 "그 여자는 나에게 정서적으로 의존하고 있다"라며 "만남이 계속되면 정서적인 의존 때문에 문제가 터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방송화면

우도희는 남아영(예지원 분)의 지시로 김해경을 섭외해서 프로그램을 만들라고 했다. 김해경은 그동안 자신의 정체를 드러내지 않았다. 우도희는 김해경 섭외를 하겠다고 자신했다. 김해경은 우도희 회사의 섭외를 거절했다.

우도희는 전 남자친구로부터 택배를 받았다. 우도희의 전 남자친구는 편지를 통해 그동안 주고 받았던 물건을 돌려달라고 했다. 우도희는 전 남자친구가 보낸 옷들을 버렸다. 우도희는 자신이 짠 목도리까지 버렸다. 우도희는 "이제 숨이 덜 막혀 숨이 조금씩 쉬어진다"라며 "이제 아가미가 생긴 것같다"고 언급했다. 

김해경은 자심을 버린 어머니 이문정(전국향 분)을 미워하면서 그리워했다. 김해경은 이문정이 자신의 병원으로 책을 보낸 것을 보고 이병진에게 화를 냈다. 하지만 김해경은 이문정을 계속 생각했다.

우도희는 자신의 메일을 무시한 김해경을 도발했다. 김해경은 분노에 차서 우도희에게 답장을 보냈다. 김해경은 우도희를 모욕하는 이메일을 보냈다. 우도희는 답장으로 프랑스어 욕을 보냈다. 김해경 역시 지지 않고 계속해서 답장을 보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방송화면

분노한 우도희와 김해경은 서로의 회사로 찾아갔다. 김해경은 우도희의 회사에 찾아가서 남아영에게 항의 했다. 김해경은 "저를 섭외하면서 시벨롬이라고 욕을 했다"라고 말했다. 우도희 역시 이병진에게 "자신에게 못마땅한 말을 했다고 정신병 환자라고 말했다 이게 정신과 의사에게 할말이냐"라고 따졌다.

태진아의 신곡인 '오다가다 그녀'가 음원차트 1위를 차지했고, 우도희는 김해경과의 약속을 떠올리고 대동수산으로 향했다. 김해경 역시도 '오다가다 그녀'의 1등 소식을 전해들었다. 태진아의 '오다가다 그녀'는 해킹 바이러스 때문에 1위를 한 것이었다. 

김해경은 우도희와 약속장소에 가지 않으려고 했다. 우도희 역시도 약속 장소를 가는 것을 포기했다. 그리고 그 순간 우도희는 태진아로부터 교통사고를 당했다. 우도희는 태진아가 입은 옷에 그려진 물고기를 보고 대동수산으로 향했고, 김해경도 약속 장소에 나타났다. /pps2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