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마이네임 준Q "22일 입대, 성실하고 건강하게 다녀올 것" [전문]

[OSEN=장우영 기자] 그룹 마이네임 준Q(강준규)가 입대를 앞둔 심경을 전했다.

15일 준Q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이 응원해주시는 마이걸, 그리고 팬 여러분들. 전할 말이 있어 이렇게 오랜만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준Q는 “6월 22일부로 입대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늦게 소식을 전해드린 것 같아 죄송한 마음입니다. 남들보다 조금 늦게 가는 것 같아 조금 민망한 마음도 있는 것 같네요”라고 말했다.

마이네임 준Q 인스타그램

이어 “그동안 앞으로의 활동과 현실적인 벽에 앞에 서서 고민을 많이 한 것 같다. 그리고 많이 소통을 하지 못한 것 같아 마이걸 여러분들, 팬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 뿐이다”며 “그래도 그 고민들에 대한 마침표를 잘 찍었고, 잠깐 뒤로 하고 국방의 의무를 다 하고 오려 한다”고 덧붙였다.

준Q는 “일단 성실히 건강하게 잘 다녀와서 앞으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 날도 점점 더워지는데 건강 잘 챙기시길 바란다.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준Q의 입대는 15일 OSEN 단독 보도를 통해 알려졌다. 준Q는 오는 22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다. 충남 논산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현역병으로 복무할 예정이다.

준Q는 2011년 마이네임으로 데뷔한 뒤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동했다. 마이네임 전속계약 종료 후에는 배우로 전향,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10시 10분전’ 등에서 존재감을 보였다.

이하 마이네임 준Q 입대 심경 전문

안녕하세요

많이 응원해주시는 마이걸 그리고 팬 여러분들

전할 말이 있어 이렇게 오랜만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저는 6월22일 부로 군입대를 결정 하게 되었습니다.

늦게 소식을 전해드린 것 같아 죄송한 마음입니다.

남들보다 조금 늦게 가는 것 같아 조금 민망한 마음도 있는 것 같네요..! 그 동안 앞으로의 활동과 현실적인 벽에 앞에 서서 고민을 많이 한 것 같아요.

그리고 많은 소통을 못한 것 같아 마이걸 여러분들,팬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 뿐이네요.

그래도 그 고민들의 대한 마침표를 잘 찍었고,

잠깐 뒤로 하고 국방의 의무를 다 하고 오려 합니다.

일단 성실히 건강하게 잘 다녀와서

앞으로 좋은모습 많이 보여드리겠습니다.

날도 점점 더워지는데 건강 잘 챙기시길 바랄게요.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사랑합니다. /elnino8919@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