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권민아 측 "자택 인근 병원 응급실에 입원..생명에 지장없어" [공식입장]

[OSEN=심언경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극단적 시도를 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권민아 소속사 우리액터스 측 관계자는 8일 OSEN에 "권민아는 현재 인근 병원의 응급실에 입원했다.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우리액터스 측에 따르면, 소속사 관계자는 권민아의 SNS 글을 접한 뒤 곧바로 경찰과 119에 신고했다. 이후 경찰, 구조대원과 함께 권민아의 이송을 도왔고, 권민아의 건강 상태를 확인했다. 

앞서 권민아는 이날 오후 자신의 SNS에 AOA 멤버 지민, 설현과 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한성호 대표를 저격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극단적 시도를 한 사진을 올려 우려를 자아냈다. 

권민아는 해당 게시물을 통해 "난 억울하게 안 갈래. 신지민 한성호 김설현 잘 살아라. 우리 엄마 언니 가족들은 말 한 마디도 못하고 죄도 없이 울겠지"라며 "난 행복한 데 갈래. 여기 너무 괴로워. 내가 죽으면 장례식장에 발도 딛지마. 더러워. 나는 죽어서 당신들 괴롭힐 거야. 악에 받쳐서 못 살겠거든"이라고 밝혔다. 

권민아는 지난달 AOA로 활동하는 내내, 리더 지민의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최근에도 설현을 비롯한 AOA 멤버들을 '방관자'로 지칭하며 저격을 이어갔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권민아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