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믿고 찍는 이정후...비더레전드 2년 연속 최다 픽 1위 

[OSEN=손찬익 기자] '바람의 손자' 이정후(키움)가 2년 연속 비더레전드 팬들이 가장 믿고 뽑는 선수로 확인됐다.

'2020 비더레전드(Be The Legend) 콘테스트'가 지난 24일 NC의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과 함께 막을 내린 가운데 올 시즌 비더레전드 팬들로부터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선수는 키움 이정후로 드러났다.

이정후는 올 시즌 총 누적 48만4787회(전체의 11.4%)의 선택을 받아 지난해(52만4555회)에 이어 2년연속 최다 픽 1위를 기록했다. 올 시즌 최다선택 2위는 두산 페르난데스로 총 40만5030회(9.5%) 선택을 받는 영예를 누렸다.

[OSEN=잠실, 조은정 기자]5회초 2사 2루 키움 이정후가 추격의 우전 1타점 적시 2루타를 때려내고 있다. /cej@osen.co.kr

반면 올시즌 비더레전드 안타성공률은 롯데 손아섭이 1위를 차지했다. 손아섭은 최다선택에서는 4위(31만5877회, 7.4%)에 그쳤지만 올 시즌 141경기 출전해 115경기에서 안타를 신고해 81.6%의 가장 높은 성공률을 자랑했다. 최다 픽 1위 이정후는 와일드카드 결정전까지 총 141경기 출전해 105경기에서 안타를 때려내 74.5%의 성공률로 전체 11위를 차지했다.

당일 최다득표율은 7월27일 최정이 기록한 49.4%(1만2396회)다. 최정은 이날 한화전 3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2위는 8월24일 LG 김현수가 기록한 48.0%(1만1983회)였지만, 이날 김현수는 한화전에서 무안타에 그쳐 대부분의 유저들이 줄줄이 중도 탈락한 눈물의 날로 기록됐다.

KBO 리그 공식기록 통계업체인 스포츠투아이가 운영하는 비더레전드는 KBO리그 경기가 있는 날 한 명의 선수를 선택해 그 선수가 해당경기에서 안타를 기록할 경우 1콤보를 얻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이를 40경기 연속으로 성공해 40콤보를 달성하면 최대 5000만 원의 우승상금이 지급된다. 

올 해 비더레전드는 최종 9명의 우승당첨자를 탄생시키며 풍성한 수확을 거뒀다. 지난 9월16일 사용자 아이디 '수지장'이 시즌 첫 40콤보의 테이프를 끊은 것을 시작으로 지난 17일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LeeDH2015'가 시즌 9번째 주자로 40콤보를 터치하면서 시행 첫 해인 2014년 무려 37명의 당첨자 이후 6년만에 다수의 당첨자를 배출하는데 성공했다. 이들에게는 총 우승상금 5천만원이 균일하게 배분된다.

올 해 우승 콤보 수를 지난해 50에서 40으로 대폭 낮췄고 지정경기 의무도 폐지하는 등 허들을 낮춘 효과를 톡톡히 봤다. 비더레전드를 운영하는 스포츠투아이는 시즌 우승당첨자 9명에 대해 다음달 초 비대면 시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