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윤아, 새하얀 눈보다 뽀얀 피부…'융프로디테' 강림

[OSEN=장우영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윤아의 미모가 새하얀 눈보다 빛났다.

윤아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 모양의 이모티콘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윤아가 어딘가로 향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일반 마스크지만 윤아의 얼굴을 대부분 가리고 있어 윤아의 얼굴이 얼마나 작은지 가늠할 수 있다.

윤아는 새하얀 눈보다도 뽀얀 피부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단발 헤어마저도 완벽하게 소화하며 ‘단발병 유발자’로 등극한 윤아의 아름다운 미소에 피로가 눈 녹듯 사라진다.

한편, 윤아는 현재 JTBC 금토드라마 ‘허쉬’에서 이지수 역으로 열연 중이다. /elnino8919@osen.co.kr


윤아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