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스트롯2' 별사랑, 준결승전 1위..2위 김태연→7위 은가은 결승 진출 [종합]

[OSEN=지민경 기자] 별사랑이 준결승전 최종 1위를 차지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미스트롯2’에서는 결승전에 진출할 최후의 7인을 가리는 준결승전 제 2차전 ‘1대 1 한곡 대결이 그려졌다.

먼저 지난주에 이어 레전드 미션이 이어졌다. 김연지는 김용임의 '물망초'를 선곡해 애절한 가창력을 뽐냈다. 김용임은 "시작은 미약했으나 끝은 창대하리라. 앞으로 조금만 더 노력하면 김연자 씨 못지 않은 트롯가수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칭찬했다. 김용임은 934점을 받아 6위에 올라섰다.

태진아의 '사랑은 아무나 하나' 무대를 꾸민 류원정은 그간의 다소곳한 모습과는 달리 안무까지 곁들인 새로운 무대로 변화를 꾀했다. "자신의 색깔로 완벽하게 재해석했다"는 평을 받은 그는 903점을 받았다. 이어 은가은은 태진아의 '옥경이'를 선곡해 특기인 고음을 뽐냈고 938점을 얻었다. 마지막으로 태진아 '미련'을 부른 허찬미는 "실력에 비해 선곡이 아쉬웠던 것 같다"는 평을 받고 885점으로 유일한 800점대를 기록했다.

관객점수까지 더해진 1라운드 최종 순위가 공개됐고, 홍지윤이 김태연을 제치고 다시 1위에 올라섰다. 뒤를 이어 3위는 양지은, 4위는 김다현, 5위 김의영, 6위 마리아, 9위 은가은, 10위 윤태화, 11위 김연지, 12위 황우림, 13위 류원정, 14위 허찬미가 이름을 올렸다. 이어 결승행 마지막 자리인 7위는 강혜연이, 8위는 별사랑이 차지했다. 

2라운드 대결이 시작되기 전 장윤정은 레전드 특별 무대를 꾸몄다. '옆집누나'는 물론 '돼지토끼'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해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이어 본격적인 2라운드 미션이 시작됐고 첫 무대는 강혜연과 양지은이 장식했다. 학폭 논란으로 하차한 진달래 대신 양지은이 하루 전 급하게 투입된 바, 강혜연은 양지은을 위해 물동이 퍼포먼스를 포기하는 등 배려해 무대를 준비했다. 태진아의 '사랑타령'을 부른 두 사람은 하루 만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 그 결과 강혜연이 180점을 받아 승리했다.

두 번째는 마리아와 허찬미가 '사랑의 밧줄'을 부르며 러블리한 매력을 뽐냈다. 허찬미가 210점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별사랑과 류원정은 태진아의 '동반자'를 선곡해 찰떡 호흡을 자랑했고, 그 결과 별사랑이 300대 0으로 몰표를 받아 충격을 안겼다.

네 번째로는 윤태화와 김의영이 김용임 '비익조'의 무대를 꾸몄다. 진한 감성이 담긴 막상막하의 무대에 심사위원들은 고민에 빠졌고 김의영이 210점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어 김태현과 김다현의 깜찍한 '어부바' 무대는 심상위원의 마음을 단숨에 빼앗았다. 그 결과 김태연이 210점으로 승기를 잡았다.

김연지와 은가은은 장윤정의 '사랑아'를 부르며 폭발적인 고음을 자랑했고, 150점으로 무승부를 기록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마지막으로는 홍지윤과 황우림이 '사랑은 장난이 아니야' 무대를 꾸몄고 역시 150점으로 무승부가 됐다.

모든 무대가 끝나고 모든 순위와 함께 결승 진출자가 공개됐다. 14위는 류원정, 13위는 윤태화, 12위 마리아, 11위 허찬미, 10위 김연지, 9위 황우림으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결승 진출자로는 6위 김다현, 5위 양지은, 4위 홍지윤, 3위 김의영, 2위 김태연, 1위 별사랑이 이름을 올렸다. 마지막으로 공개된 7,8위는 은가은이 강혜연을 꺾고 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mk3244@osen.co.kr

[사진] '미스트롯2'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