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서예화,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캐스팅…유승호x혜리와 호흡 [공식]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서예화가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 전격 캐스팅됐다.

매 작품 대체불가한 감초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이고 있는 서예화가 다가오는 하반기 드라마 ‘경찰수업’에 이어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까지 캐스팅되며 지치지 않는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올해 하반기 방영 예정인 KBS2 새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극본 김주희, 연출 황인혁, 제작 (유)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주)몬스터유니온 (주)피플스토리컴퍼니)는 엄혹한 금주령이 내려졌던 조선 후기를 배경으로만 가져온 퓨전 사극으로, 금주령의 시대 속 ‘선 넘는’ 네 청춘이 우정을 나누고 사랑에 취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나무엑터스 제공

유승호, 이혜리, 변우석, 강미나 등 기대를 모으는 캐스팅 조합과 ‘금주령의 시대’라는 색다른 소재로 이미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서예화까지 합류한다는 소식은 벌써부터 ‘꿀잼 케미’를 예고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극 중 서예화가 맡은 역할은 혜민서 수련의녀인 동시에 강로서(이혜리)와 밀주를 제조하는 ‘천금’이다. 우연한 계기로 로서와 함께 술을 빚게 된 그는 적극적으로 로서를 서포트하며 아이디어 뱅크의 활약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특히나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속 서예화의 연기 변신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는 이번이 그의 첫 사극 도전이기 때문. 그간 드라마 ‘무볍변호사’, ‘인간수업’, ‘편의점 샛별이’, ‘빈센조’ 등 다양한 작품에서 매번 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줬던 바, 조선시대 의녀로 변신해 신선한 매력을 선사할 그의 연기 도전은 팬들의 가슴을 일찌감치 설레게 만들고 있다.

이처럼 장르를 가리지 않고 탄탄한 연기력과 개성 넘치는 존재감으로 극을 더 풍성하게 만들어주고 있는 배우 서예화. KBS2 새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서 보여줄 그의 연기 변신에 귀추가 주목되는 이유이다.

한편, KBS2 새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elnino8919@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