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원숙 "김원희만 보면 빚쟁이 악몽 떠올라..촬영장도 쫓아왔다"(같이삽시다)

[OSEN=하수정 기자] 박원숙은 20여년 만에 만난 김원희를 보고 둘 사이에 있는 빚에 대해 처음 언급했다. 

박원숙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과거 드라마 촬영장까지 쫓아왔던 빚쟁이들을 떠올리며, 당시 김원희에게 빚을 질 수밖에 없던 상황을 털어놨다. 

너무 충격이었던 상황인 만큼 20년 전 일임에도 불구하고 당시 나눴던 대화까지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는 박원숙은 “당시엔 급해서 몰랐는데 지금 생각하면 너무 창피하다”고 고백했다. 이어 박원숙은 “얘만 보면 그때 악몽이 떠올라”라고까지 했다는 후문. 

박원숙이 김원희에게 빚을 지게 된 아찔한 사연은 무엇인지 궁금해지고 있다.

한편,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14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2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