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지상렬 "절친 김구라 늦둥이 출산? 몰랐다…축하할 일"(컬투쇼)

[OSEN=김나연 기자] 방송인 지상렬이 절친 김구라의 늦둥이 출산 소식을 축하했다.

2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는 지상렬이 스페셜DJ로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절친 김구라 형님이 늦둥이 보셨던데 축하해 주셨냐. 형님도 늦지 않았다"고 문자를 보냈다. 이에 지상렬은 "저는 지금 이 문자보고 인큐베이터에 있는줄 알았다"며 놀랐다.

김태균 역시 "저도 매니저가 출근하는데 알려줘서 알게 됐다"며 "동현 군(그리)하고는 23, 4년 차이나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지상렬은 "예전에 늦둥이 하면 첫째가 막내의 아버지, 엄마뻘 된다는 얘기를 이제 알겠다. 옛날에 10남매 정도 되면 막둥이랑 이정도 차이가 났지 않냐"고 감탄했다.

그러자 김태균은 "동현 군이 일찍 결혼했으면 손주가 될 뻔 했는데 아버지가 됐다"고 말했고, 지상렬은 "나도 조카가 시집 가서 유치원 다니는 손녀가 생겼다. 그런 경우"라며 "축하할 일"이라고 말했다. 김태균도 "축하드린다"며 인사를 건넸다.

한편 23일 김구라의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OSEN에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직전 출산했다. 현재 산후조리 중이다"고 밝혔다. 둘째는 출산 예정 시기보다 이르게 태어나 인큐베이터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