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님블뉴런-인텔, ‘이터널 리턴’ 글로벌 공략 위해 맞손

[OSEN=임재형 기자] 넵튠의 자회사 님블뉴런이 ‘이터널 리턴’의 글로벌 공략을 위해 인텔과 손을 잡았다.

12일 님블뉴런은 PC 온라인 생존 배틀아레나 ‘이터널 리턴’의 게임 환경 최적화 및 글로벌 공동 마케팅 추진을 위해 인텔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님블뉴런과 인텔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이터널 리턴’이 인텔 CPU와 그래픽 엔진이 탑재된 PC에서 최적의 게임 환경을 구현할 수 있도록 기술협력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님블뉴런의 ‘이터널 리턴’은 인텔의 ‘스타터 팩 프로그램’ 메인 피처드에 선정돼 글로벌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을 받는다. 이외에도 유럽‧북미 지역 오프라인 리테일러‧OEM을 통해 프로그램 구매 시 게임 내 혜택을 제공하는 등 글로벌 약 43개국에서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

넵튠 제공.

‘이터널 리턴’은 출시 초기 별다른 홍보 없이 스팀 동시 접속자 수 5만 명을 돌파해 세간에 화제가 된 게임이다. MOBA와 배틀로얄 장르의 재미를 잘 녹여내 유저들의 입소문을 타면서 토종 국산 게임 IP(지식재산권)의 가능성을 선보였다. 

‘이터널 리턴’은 얼리 억세스 진행 이후 약 2주 만에 동시 접속자 수 1만 명, 지난해 12월에는 5만 명을 돌파하면서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이는 스팀 플랫폼 전체를 통틀어 상위 20위 권내에 드는 수치로 중소 개발사에서 만든 게임으로는 이례적인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 받았다. 

김남석 님블뉴런 대표는”인텔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게이밍에 최적화된 환경을 이용자들에게 제공하고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펼쳐 글로벌에서 사랑받는 게임 IP로 거듭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isco@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