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효진 아들이 이렇게 크다니..김강훈=BTS 정국 도플갱어

[OSEN=박소영 기자] 아역 배우 김강훈이 훈훈한 소년으로 성장 중이다. 

17일 김강훈의 개인 인스타그램에 “주말 동안도 촬영하느냐고 고생했소. 담주 촬영도 아자아자 #김강훈 #새로운작품 #열촬중”이라는 메시지가 올라왔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서 김강훈은 블랙 후드 티셔츠를 입고서 댄디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카메라를 똘망똘망한 눈으로 바라보고 있는데  현역 아이돌 뺨치는 훈훈함이 화면을 뚫고 나온다.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공효진의 아들 필구로 나와 깜찍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던 꼬마는 온데간데없다. 방탄소년단 정국을 닮은 비주얼로 성장해 랜선 이모들을 더욱 흐뭇하게 만들었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 ‘호텔 델루나’, ‘나의 나라’, ‘동백꽃 필 무렵’, ‘스타트업’, ‘마우스’ 등에서 활약했던 김강훈은 최근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에서 이용태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