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수현, 그 순진했던 송삼동이 베드신까지⋯[Oh!쎈 이슈]

[OSEN=선미경 기자] ‘어느 날’ 배우 김수현이 파격적인 변신과 연기력으로 호평을 얻고 있다.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또 인생 캐릭터를 추가했다.

김수현은 지난 27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감독 이명우)을 통해 파격적인 변신에 도전했다. 평범한 대학생에서 억울한 용의자가 된 김현수 역을 맡은 김수현은 섬세한 연기로 좋은 평가를 이끌고 있다.

특히 김수현은 이번 작품에서 높은 수위의 연기를 보여줘 시선을 집중시켰다. 베드신은 물론, 전라 노출도 시도했다. 세심한 눈물 연기로 처절한 생존기를 그리는 가운데, 베드신과 전라 노출까지 소화하면서 한계 없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김수현다.

‘어느 날’ 1, 2회에서는 김현수(김수현 분)가 살인 사건에 휘말려 교도소에 들어가게 되는 과정이 그려졌다. 김수현은 눈물 연기부터 세심한 감정 표현, 극과 극을 오가는 폭발적인 감정까지 능숙하게 소화해냈다. 김수현의 탄탄한 연기 스펙트럼을 실감하게 만들었다.

파격적인 연기에 도전하며 변신을 시도한 김수현의 노력이 빛을 본 듯 ‘어느 날’에 대한 평가도 나쁘지 않다. 앞으로 이어질 전개에서 김수현이 어떤 모습으로 또 감탄 나오는 연기를 보여줄지 관심이 모아진다. /seon@osen.co.kr

[사진]방송화면 캡처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