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옥주현, 기본 카메라가 이 정도? 화끈 앞트임 원피스로 완벽 몸매 자랑

[OSEN=임혜영 기자] 그룹 핑클 출신이자 뮤지컬배우로 활동 중인 옥주현이 감탄을 부르는 완벽 몸매를 뽐냈다.

옥주현은 17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기본 카메라 샷에 적응 중. 짧게 찍어주진 않으나 피부가 까맣게 나옴. 태닝한 듯 좋쿠마?”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옥주현은 가죽 소재로 된 민소매 원피스와 가죽 롱부츠를 착용한 채 모델 같은 자세를 취하고 있다. 옥주현은 꾸준한 운동으로 만든 ‘군살 제로’ 슬림 몸매를 자랑하고 있으며, 마치 마네킹같이 완벽한 비율로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해당 사진들은 카메라 앱이나 보정이 아닌 기본 카메라로 촬영한 것이라고 밝혀 더욱 놀라움을 자아낸다.

한편 옥주현은 지난 1998년, 성유리 이효리 이진과 함께 걸그룹 핑클로 데뷔해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뮤지컬배우로 활약, 현재 ‘레베카’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으며 MBC 예능 프로그램 '방과 후 설렘'에서 담임 선생님으로 출연해 맹활약 중이다.

/hylim@osen.co.kr

[사진] 옥주현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